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YES24와 함께하는 작가와의 만남
http://blog.yes24.com/culturedate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culturedate
YES24와 함께하는 작가와의 만남 <아름다운 초대>블로그입니다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당첨자 발표
진행 중 행사
최영석 『99% 학부모가 헛고생하고 있다』 저자 강연회(5/21)
윤선현 『하루 15분 정리의 힘』 저자 강연회(4/24)
김태경 『우리는 같은 병을 앓고 있다』 저자 강연회(4/20)
『니체는 나체다』 저자 유영만 교수 강연회(4/26)
『공병호의 고전강독』 저자 공병호 강연회(4/17)
『딱 그놈과 결혼을 이루다』저자 피오나 강연회(4/17)
종료된 행사
종료된 행사 보기
함께쓰는 블로그
참여 후기 남겨주세요~
태그
문학동네시인선 쏭내관 성곽 국도여행 이상엽 폴스미스 정성일 정우열 여행기자 박강섭
2010 / 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잘 보고 갑니다 
난다님과 친구같은 남편과 딸ㅎ 스토리.. 
[2명] 평소 좋아하는 공병호 작가님.. 
[2명]신청합니다.꼭 참여토록하겠습니.. 
현제의 공교육에 문제가 있다고 생각하.. 
새로운 글
오늘 53 | 전체 1838217
2009-11-27 개설

2010-11-04 의 전체보기
노규식 『책 읽는 아이 심리 읽는 엄마』 (11/22) | 종료된 행사 보기 2010-11-04 19:58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274228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책 읽는 아이, 심리 읽는 엄마
김미라 저/노규식 저 | 경향에듀(경향미디어) | 2010년 10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17)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김연희 『창덕궁에서 만나는 우리 과학』 (11/13) | 종료된 행사 보기 2010-11-04 17:07
http://blog.yes24.com/document/274178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창덕궁에서 만나는 우리 과학
김연희 글/홍수진 그림 | 창비 | 2010년 11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16)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        
김남희 『외로움이 외로움에게』 (11/27) | 종료된 행사 보기 2010-11-04 13:24
http://blog.yes24.com/document/274107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외로움이 외로움에게
김남희 저 | 웅진지식하우스 | 2010년 10월


‘걷기 여행’의 붐을 일으키고, 산티아고를 소개해 새로운 여행 명소로 자리잡게 한 도보여행가 김남희. 그가 길 위에서 만난 고맙고 어여쁜 인연들, 저마다 애틋한 사연을 품고 있으면서도 타인의 아픔에 공명하며 따뜻한 체온을 나눠주었던 사람들에 대한 이야기이다. 개정증보판에는 〈젊은 여행자에게 보내는 편지〉 등 여행을 통해 깨달은 삶에 대한 따뜻한 성찰이 담긴 새로운 글이 추가되었다.

 

아프리카 여행 중에 사라진 남편 때문에 눈물로 삶을 견뎠다고 이야기하던 렌 아줌마, 한 번도 만난 적 없는 자신에게 동성애자임을 털어놓으며 말하지 못한 사랑 때문에 오래 울어야 했다고 편지로 고백하던 D, 자신을 버린 아버지를 이제 와서 왜 만나야 하냐고 울먹이던 입양아 선미, 에이즈에 걸린 엄마로 인해 태어날 때부터 에이즈 바이러스를 가진 키아 등 저마다의 사연을 가진 이들이 등장한다. 배낭을 꾸려 길 위에 오른 지 7년, 더 이상 이국적인 풍경이나 색다른 풍물이 아니라, 골목 귀퉁이 작은 집에서 저마다의 일상을 꾸려가는 사람들에게 시선이 머무른다는 저자는 이들과의 인연을 애정을 표한다.

 

자신도 고단한 삶을 견디며 살아가고 있으면서, 외로운 여행자를 따뜻하게 안아주는 사람들이 있기에 그녀는 또다시 가방을 메고 신발 끈을 조인 후 길 위에 오른다. 그녀가 여행을 사랑할 수밖에 없는 이유, 그것은 바로 고맙고 어여쁜 인연들이 그녀의 삶으로 들어와 그녀의 외로움을 위로하고, 그녀의 상처를 치유하며, 그녀의 꿈에 희망을 북돋아 주기 때문이다. 그리고 이제 그 따뜻한 인연을 다른 사람들에게도 전하려고 한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53)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