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jochoco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choco072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choco072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9월 스타지수 : 별532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스크랩
리뷰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1 / 0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방문해 주셔서 ....^^ 댓글도 .. 
자격증 공부하시나봐요, 좋은 결과 있.. 
잘 보고 갑니다 
wkf qhrh rkqlsjke 
새로운 글
오늘 21 | 전체 12874
2018-01-27 개설

2021-01 의 전체보기
독서습관 캠페인 '오늘 읽은 책' 참여합니다 | 기본 카테고리 2021-01-26 09:20
http://blog.yes24.com/document/1371281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 습관 캠페인 : 오늘 읽은 책 참여

1)상품검색

던전에서 만남을 추구하면 안 되는 걸까 외전 파밀리아 크로니클 episode 류

오모리 후지노 저/니리츠 그림/김민재 역
소미미디어 | 2017년 07월

 

2)구매일과 참여일횟수

구매일 : 2020년 10월 31일

참여일 : 2021년 01월 26일 다섯번째참여

 

3)도서 감상

요란한 발소리를 내며 호화로운 융단이 깔린 복도를 그저 달립니다. 드워프 오너는 온몸에서 굵은 땀방울을 흘리며 안나를 잡아끌어 카지노 안쪽으로 안쪽으로 도망쳤습니다. 고용했던 보디가드의 전멸~ 모든 패를 잃고 뛰쳐나온 VIP룸 바로 조금 전까지 도박의 낙원에 군림하는 왕이었던 그가 겨우 한명의 엘프 때문에 패잔병처럼 무참한 상황에 몰린 것입니다. 류의 주먹에 맞은 드워프는 무시무시한 기세로 날아가 무너진 금화 속에 격돌했습니다. 아직도 가녀린 어깨를 떠는 소녀에게 류는 안심시키려는 것처럼 살짝 웃음을 지었습니다. 벨은 류와 시르가 카지노에 잠입했던 사정을 자세히 파악하지는 못했지만 캐물으려 하지는 않았습니다. 류와 시르의 정체를 하는 일부 모헙자나 신들은 입을 다물었으며 아무것도 모르는 귀족이나 부자들 사이에서는 인기 있는 화제가 되어 퍼져 나갔습니다. 드워프 여주인의 고함이 쩌렁쩌렁 울려 퍼지는 가운데 주점 풍요의 여주인은 오늘도 이른 아침부터 소란에 휩싸였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독서습관 캠페인 '오늘 읽은 책' 참여합니다. | 기본 카테고리 2021-01-25 11:25
http://blog.yes24.com/document/1370765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 습관 캠페인 : 오늘 읽은 책 참여

1)상품검색

던전에서 만남을 추구하면 안 되는 걸까 외전 파밀리아 크로니클 episode 류

오모리 후지노 저/니리츠 그림/김민재 역
소미미디어 | 2017년 07월

 

2)구매일과 참여일횟수

구매일 : 2020년 10월 31일

참여일 : 2021년 01월 25일 네번째참여

 

3)도서 감상 

정적이 VIP룸을 애워싸고 넓은 실내에 있는 자들은 하나같이 움직임을 멈춘 채 아연실색한 눈으로 같은 방향을 쳐다보고 있었습니다. 생각지도 못한 결과에 모두가 경악을 감추지 못했으며 그것은 그랑 카지노의 오너인 테리도 마찬가지 였습니다. 시르의 미소를 받은 테리는 부르르 주먹을 쥐었습니다. 이긴자의 부탁을 들어준다는 것이 게임 전에 나눈 약속이었습니다. 류와 전투하던 보디가드들의 패색이 짙어졌음을 깨달은 순간 숨을 죽인 채 안나에게 다가왔던 것은 테드였습니다. 놀란 시르가 돌아보는 가운데 두 사람은 VIP룸 안쪽의 통로로 사라졌습니다. 류는 시르에게 추격하겠다며 여기 남으로 말을 남기고 달려나갔습니다. 요령이 좋은 시르라면 언젠가 VIP룸에 돌입한 가네샤 파밀리아의 추적도 미희들 틈에 섞이거나 해서 따돌릴 수 있을 것이라는 생각하고 류는 테드와 안나의 뒤를 쫓아갔습니다. 사로잡힌 아가씨의 탈환극은 종막으로 다가가려 하고 있었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독서습관 캠페인 '오늘 읽은 책' 참여합니다. | 기본 카테고리 2021-01-24 10:20
http://blog.yes24.com/document/1370124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 습관 캠페인 : 오늘 읽은 책 참여

1)상품검색

던전에서 만남을 추구하면 안 되는 걸까 외전 파밀리아 크로니클 episode 류

오모리 후지노 저/니리츠 그림/김민재 역
소미미디어 | 2017년 07월

 

2)구매일과 참여일횟수

구매일 : 2020년 10월 31일

참여일 : 2021년 01월 24일 세번째참여

 

3)도서 감상 

홀의 소란은 문을 넘어간 순간 정적으로 바뀌었습니다. 설령 함정에 빠졌다해도 게임 승부를 도중에 포기한다는 것은 결벽한 류의 긍지에 어긋하는 일이었습니다. 하지만 그딴 것이 사소하게 여겨질 정도의 분노를 도저히 억누글 수 없었습니다. 자신의 벗에게 야비한 욕망을 들이대는 사내를 용서할 수 없었습니다. 류는 체념과 위험성을 도외시하고 지금 당장이라도 공세에 나서고자 했습니다. 류가 모험을 하며 길렀던 허허실실과는 완전히 다른 일방적인 정보의 유린~ 믿을 수 없다고 여기는 한편 류에게도 짚이는 바가 있었습니다. 이제는 테리를 제외하면 게스트들의 칩이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테리 자신도 몇 번 승리하기는 했지만 그것도 최소한도였습니다. 손에서 모든 칩을 잃은 테리는 눈앞의 광경에 얼어붙었습니다. 자신은 착각하고 있었고 인정할 수밖에 없었습니다. 테리는 처음에 류가 자기 몸뚱이 하나만 가지고 류를 구하러 온 기사하고 생각했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독서습관 캠페인 '오늘 읽은 책' 참여합니다. | 기본 카테고리 2021-01-23 10:46
http://blog.yes24.com/document/1369541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 습관 캠페인 : 오늘 읽은 책 참여

1)상품검색

던전에서 만남을 추구하면 안 되는 걸까 외전 파밀리아 크로니클 episode 류

오모리 후지노 저/니리츠 그림/김민재 역
소미미디어 | 2017년 07월

2)구매일과 참여일횟수

구매일 : 2020년 10월 31일

참여일 : 2021년 01월 23일 두번째참여

 

3)도서 감상 

류가 편지에 적어놓은 내용은 안나 크레이지의 수색~

교역소로 끌려갔다는 그녀의 행방에 대해 의뢰했던 것입니다. 그리고 이틀후. 류는 주저하고 있었습니다. 주점일을 하면서도 항상 머릿속으로는 생각을 굴렸는데 카지노 침입을 주저하는 것은 아니었습니다. 오히려 반대로 이름도 얼굴도 모르는 소녀를 구해낼 마음이 그득했습니다. 류와 시르는 형형색색의 빝에 휩싸인 카지노로 잠입했습니다. 누가보더라도 주위에서 동떨어진 소년의 모습에 류와 시르는 다시 시선을 교환한 후 고갯짓을 나누었습니다. 얼어붙은 움직임으로 천천히 돌아본 소년 벨크라넬은 류와 시르의 모습을 보자마자 루벨라이트색 눈동자를 한껏 크게 떴습니다. 테리의 뒤를 따라간 류와 시르는 마침내 적의 품으로 발을 들이게 되었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독서습관 캠페인 '오늘 읽은 책' 참여합니다. | 기본 카테고리 2021-01-22 13:57
http://blog.yes24.com/document/1368940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 습관 캠페인 : 오늘 읽은 책 참여

1)상품검색

던전에서 만남을 추구하면 안 되는 걸까 외전 파밀리아 크로니클 episode 류

오모리 후지노 저/니리츠 그림/김민재 역
소미미디어 | 2017년 07월

 

2)구매일과 참여일횟수

구매일 : 2020년 10월 31일

참여일 : 2021년 01월 22일 첫번째참여

 

3)도서 감상 

이번 감상한 책은 던전에서 만남을 추구하면 안 되는 걸까의 외전 파밀리아 크로니클 에피소드 류입니다. 류의 기상은 빠릅니다. 영업 준비는 이른 아침부터 시작되지만 그보다도 훨씬 일찍 해가 뜨지 않은 어스름한 시간대부터 목검을 휘두르는 습관이 있습니다. 모험자였던 류는 탐색에서 손을 씻은 지금도 훈련을 게을리 하지 않았습니다. 딱히 수련 외의 다른 뜻은 없습니다. 오늘도 주점 종업원의 하루가 시작됩니다. 풍요의 여주인은 오늘도 부적거렸습니다. 여느 때처럼 웨이트리스 차림으로 갈아입은 류가 일을 하고 있을 때 한 손님이 주점에 나타나 구석 테이블 자리에 앉았습니다. 기품있는 몸짓으로 의자에 앉은 것은 안경을 낀 푸른색 머리카락의 미녀 아스피 알 안드로메다. 오라리오의 세력도 내에서도 중립을 표방하며 어디보다도 넓은 정보망을 가진 헤르메스 파밀리아의 단장이었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1 2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