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amitie11님의 블로그
https://blog.yes24.com/amitie11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amitie11
amitie11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6월 스타지수 : 별19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0 / 05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4 | 전체 6572
2016-09-05 개설

2020-05 의 전체보기
교합 | 기본 카테고리 2020-05-08 07:52
http://blog.yes24.com/document/1246066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BL] 교합

마뇽 저
체셔 | 2019년 05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으악~ 이걸 보고 깨달았어요. 소추수는 제 취향이 아니라는거요.. 평소에도 수의 흠흠,,이 작다거나 귀엽다거나.. 그런 묘사가 나오는 순간 확 깨버려서... ㅠㅠ 그래도 보통은 흐린눈으로 넘기는데, 여기 수는 하는 짓이 아예 남자애 같지가 않아서 꼭 제 3의 성같고 징그럽게마저 느껴져요. ㅠㅠ 공은 참 매력적이어서 아쉬움이 더 크네요. 수가 겪은 일이 안타깝고 불쌍한건 맞는데 자꾸 나쁜놈인 공이 아깝다는 생각이 들어요. 도대체 완벽남인 공이 수를 왜 좋아하는건지 모르겠고.. 수가 자신이 성장하면 공에게 버림받을 수 있다고 생각하면서 더는 자라고 싶지 않다며 굶는거 보고 경악했습니다. 너무 남성성이 없어요. ㅠㅠ bl일 이유가 없는거 같고,, 차라리 공이 여자를 좋아했으면 좋겠다 생각했습니다. 저는 남성성이 부족한 수를 싫어하나봐요. ㅠㅠ 책장이 안넘어가네요 흑흑.. 구성 점수는 표지때문에.. 너무 못생겼어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