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불협화음님의 블로그
https://blog.yes24.com/ani26277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ghkdma014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9월 스타지수 : 별119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1 / 0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잘 보고 갑닏자 
새로운 글
오늘 4 | 전체 16521
2007-01-19 개설

2021-01 의 전체보기
고온다습 | 기본 카테고리 2021-01-23 13:54
https://blog.yes24.com/document/1369605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대여] 고온다습

반해 저
와이엠북스 | 2020년 12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막노동일을 하다가 술과 노름에 빠진 아버지 때문에 유진과 엄마의 삶은 힘들었습니다.

급기야 딸을 담보로 해서 아버지가 돈을 빌리고, 빚쟁이들이 유진에게 오자 유진은 엄마와 함께 야반도주식으로 도망칩니다.

도망친 곳은 엄마 친구 혜련의 별장인데 그곳에서 처음 남주를 만나고 둘은 강렬한 끌림 속에서 여름을 보내지만 결국 이별하고 말죠.

8년 후.

재회한 두사람이 다시 시작하는 내용인데

분량이 길지 않아 고구마 구간은 길지 않았습니다.

약혼도 남주의 의견과는 무관하게 진행된 거라 여조를 잘라내는데 문제없었고요.

행복한 에필로그까지, 기대 이상으로 재미있게 읽었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견디고 버티며 부서지고 | 기본 카테고리 2021-01-21 11:31
https://blog.yes24.com/document/1368223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대여] 견디고 버티며 부서지고

포시 저
시계토끼 | 2021년 01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제목은 피폐스러운데 내용은 그렇지 않아요.
남주는 황자이나 황권에선 거리가 멀어요. 하지만 선황의 시해 사건 후 황자들의 난과 외적의 침입으로 제국이 혼란에 빠지고 능력 출중한 남주가 결국 황제의 자리에 오르는데 귀족들의 견제가 만만치 않아요. 이때 나타난 것이 여주의 아버지 크샨인데 한마디로 쓰레기입니다.
권력욕에 아내를 선황에게 바쳤는데 딸마저 남주에게 바치려하죠. 그러면서 황제가 되겠다는 언감 되지도 않는 야욕을 불태우는데 좀 어이없는 설정이다보니 실소가 나왔습니다.
여주는 어려서부터 아비에게 학대를 당해서인지 자존감이 정말 없고 유약합니다.
술술 읽히기는하지만 끝이 갑자기 끝나 별 하나 뺏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동물원의 산신님 1권 | 기본 카테고리 2021-01-17 16:09
https://blog.yes24.com/document/1365966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동물원의 산신님 1권

Titian 저
로망띠끄 | 2021년 01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소재가 특이해서 구입했습니다. 오백년 산 신령이 동물원에 있다니...로설에 흔히 나오는 엄청 강한 호랑이 남주는 아닙니다. 초탈한 분위기랄지. 오히려 재벌 2세 여주가 능력도 많고 행동력도 빠릅니다. 두 사람이 서로 끌려 좋아하게 되기는 하지만 제가 읽다가 놓친 것인지 둘의 감정선은 따라가지 못했습니다. 그냥 좋아하게 됐구나 정도. 사건도 큰 줄기에서 파생되기 보다 그때 그때의 에피소드 나열이란 느낌이랄까요. 해서 치밀함 은 그닥이었지만 대신 편하게 술술 앍히는 장점은 있었습니다.2권이 완결이던데 길지 않아 구매할 듯해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