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chorock13님의 블로그
https://blog.yes24.com/chorock13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chorock13
chorock13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1월 스타지수 : 별2,404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기대평
중간리뷰
완독서평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3 / 03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정말 위험신호를 받아들이기가 쉽지 않.. 
2020년 초 주식처음하게되면서 여러.. 
새로운 글
오늘 3 | 전체 18668
2020-12-08 개설

2023-03 의 전체보기
다윈의 사도들 | 완독서평 2023-03-23 10:28
https://blog.yes24.com/document/1774984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다윈의 사도들

최재천 저
사이언스북스 | 2023년 0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이책을 통해 다윈의 진화와 관련된 이론과 역사에 대해 통틀어 자세한 책은 더 이상 없을 것이라 봅니다. 또한 후대 다윈의 세대들이 어떻게 그들의 진화와 관련하여 연구를 이어가고 어떻게 영향을 끼치며 지금까지도 생존하는 실제 여러 학자들의 생생한 인터뷰는 너무나도 흥미로웠습니다.

 말로만 듣던 생물학 교제에만 나와있던 학자분들은 실제로 뵙고 인터뷰를 하는 상황은 저 개인적으로 생물학을 전공을 했던 한 학생의 관점에서 봤을때는 가슴이 설레일 정도로 두근거렸다고 할까요. 평소 이론들로 뵙던 지식으로만 습득했던 분들을 여기서 다윈이란 매개체를 통해 모두 하나가 되어 소통을 한다는 자체가 너무나도 진귀한 광경 그 자체였습니다.

 처음에는 책의 두께를 보고 굉장히 부담스럽다고 느꼈지만, 한 챕터마다 정성스럽게 인터뷰한 과정을 기록한 흔적을 보면 어느 하나 손색이 없을 정도로 모두 저마다 다른 시각과 관점에서 해석하는 다윈에 대한 진화의 양상의 흐름이 특색있고 개성이 있었습니다.

 어떻게 12명의 학자들을 모두 한명씩 만나 인터뷰를 한 자체도 놀랐지만, 그 인터뷰 과정에서 뛰어난 안목으로 그들의 생각과 견해를 들어보는 최재천 교수님의 질문또한 볼만합니다. 의도적으로 그들의 생각을 이끌어가기위해 때로는 먼저 자신의 생각을 내비취거나, 혹은 먼저 그들의 이론들에 대한 전반적인 자신의 생각을 먼저 말을 한다거나 하는 기본적인 대화장치는 교수님이 아니고는 불가능했을 것입니다.

 그 과정을 이책을 통해 참견하는 관점에서 진화에 대한 여러 시야와 관점에 대한 우리 독자들의 눈은 확실 트일것이라 확신합니다. 또한 앞으로의 진화에 대한 다양한 연구와 미래 방향 제시에 대해서도 다시금 생각해 보는 새로운 기회가 될수도 있다고 봅니다.

 이책은 전체 12명의 다윈에 관련된 진화 역사와 관점을 다양한 학자들의 견해를 12명의 다윈의 사도라는 타이틀을 주도로하여 내용이 전개 됩니다. 첫번째 다윈 법정의 선서의 증인으로 피터와 로즈메리 그랜트를 필두로 시작하는데, 과연 갈라파고스에 대한 재해석은 앞으로 우리가 진화에 대한 연구와 미래에 대한 새로운 질문들이 생성되어 놀라운 곳이라는 것을 깨닫게 될 것입니다.

 두번째는 흥미로운 개미와 공작에 관련된 헬레나 크로닌 학자와 인터뷰에서는 과학계의 페미니즘의 놀라운 관점을 들여다보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여기서 그녀의 다윈의 다섯가지 연관된 근거들의 논리정연한 의견은 너무나도 흥미로웠습니다.

 세번째는 익숙함을 낯설게하는 진화 심리학자 스티븐 핑거와의 인터뷰에서는 인간의 특별한 존엄함을 다시금 새삼 느끼게 합니다. 네번째 유전자의 눈을 가진 미스터 다윈 리처드 도킨스는 너무나도 유명한 이기적 유전자의 저자로써 인간의 진화의 미래의 관점에 대한 그의 견해를 직접 들을 수 있어서 소중한 기회였습니다.

 다섯번째 다윈을 철학한 대니얼 데닛과의 인터뷰에서는 인간의 뇌와 의식의 영역의 연구의 확장이 실로 다양함을 눈으로 증명한 부분이라 할수있습니다. 또한 기존 철학자들이 과학을 흥미로워 했었기에, 과학에서도 철학을 논할수 있다는 것도 실제 흥미로웠습니다.

 여섯번째 식물학자 다윈과 동료들에 대한 피터 크레인의 인터뷰에서는 최초의 다윈의 식물학자로서 생성된 진화 매커니즘이 철저하게 식물생식이 원천이었기 때문이었다고 볼 정도로 핵심인 부분이기도 합니다. 일곱번째 마음을 들여다보는 마쓰자와 데쓰로의 인터뷰에서는 침팬치 연구의 생생한 장면을 포착할 수있습니다.

 여덟번째 블루칼라 다윈학자 스티브 존스는 누구보다도 종의 기원등 다윈을 찬미하는 예찬론자임을 입증하는 장면이었습니다. 아홉번째와 열번째 현대판 다윈의 불도그들인 매트 리들리와 마이클 셔머는 심도깊은 다윈의 진화론이 앞으로의 현대와 미래사회의 과학에 어떻게 영향을 미칠지 여러 관점에서 해석하는 장면이 이색적입니다.

 열한번째 제가 개인적으로 흥미로웠던 왓슨과의 인터뷰는 놀라웠습니다. 왓슨 또한 다윈 없이는 생명을 이해할 수없다는 어록을 남겼을 정도로, 다윈의 놀랍고 존귀한 존재를 다시금 확인할수있는 기회였습니다. 열두번째 재닛 브라운은 누구보다도 다윈을 완벽한 책이라고 극찬한 학자로, 경이로울 뿐만 아니라 경외롭다고 할 정도로 앞으로 과학자들의연구 속에서도 살아남을 다윈진화에 대한 연구에 대해 긍정적이었습니다.

 이렇게 다양한 다윈 진화론에 대한 연구를 모티브로 만난 대학자들의 인터뷰를 통해서 우리들은 다윈 진화론에 대한 역사와 지식은 물론 놀라운 존엄성과 위대함도 깨닫게 될것입니다. 그와 동시에 앞으로 우리 인류의 과학의 미래에 다윈의 진화론에 대해 무궁무진한 영향 또한 기대되기도 합니다.

 

 

 

 “이 책은 리딩투데이(@bookcafe_readingtoday)에서 지원받았습니다. 

 훌륭한 책을 리뷰할 수 있는 기회를 주신 것에 너무 감사합니다" 

 

 

#다윈의사도들 #최재천 #다윈포럼 #사이언스북스 #드디어다윈시리즈 #찰스로버트다윈 #진화  #독서카페 #리딩투데이 #리투서평단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