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라니의 생각 끼적거리기...
http://blog.yes24.com/fairmeet
리스트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라니
라니의 생각 끼적거리기...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9월 스타지수 : 별10,672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도서 리뷰
도서 한줄평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18 / 0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월별보기
나의 친구
자주자주
최근 댓글
좋은 내용 소개해 주셔서 감사해요 :.. 
엄청난 심리전이라니 한 번 읽어보고 .. 
더 좋은 책을 만나기 위한 여정이지 ..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새로운 글
오늘 31 | 전체 41920
2010-02-08 개설

2018-02 의 전체보기
[한줄평]나를 잊지 마 | 도서 한줄평 2018-02-19 20:06
http://blog.yes24.com/document/1018319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평점

소재에 비해 글을 이끌어 나가는 힘이 많이 약해 너무 아쉬웠다.ㅠㅠ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        
나를 잊지 마 | 도서 리뷰 2018-02-19 20:05
http://blog.yes24.com/document/1018319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나를 잊지 마

백선로드 저
동아 | 2018년 02월

        구매하기

소재에 비해 글을 이끌어 나가는 힘이 많이 약해 너무 아쉬웠다.ㅠㅠ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요정과 인간과의 사랑이야기라길래 정보가 부족한 따끈따끈한 신간임에도 구매해 보았다. 소재가 워낙 기대를 부르는지라 기대했는데 음.... 소재에 비해 글을 이끌어 나가는 힘이 많이 약해 너무 아쉬웠다.ㅠㅠ

이쁜 요정 여주, 왕가에 버금가는 권력을 가진 잘생기고 훈훈한 성격까지 겸비한 남주에 악당, 악조, 기억상실 등등 많은 조미료들이 들어있음에도 이렇게 심심할 줄이야...ㅠㅠ 짧은 글에 많은 부분을 차지하는 19금씬들도 역시나 힘이 없었다. 씬이 많으면 뭐할까... 사람을 끌어당기는 매력이 없으면 그저 지루할 뿐인 것을...ㅠㅠ 한마디로 임팩트의 부재가 너무 큰 듯 하다.

이보다 짧은 분량의 글에도 있을 건 다 있는 글들이 분명 있으니 분량의 문제는 아닐 듯 하다. 하다 못해 조금 힘이 약한 글들에도 뭐 하나 매력적인 요소 쯤은 있기 마련인데 이 작품에서는 그 마저도 찾기 힘들었다.

이종족의 판타지 로맨스... 좋아하는 소재였는데...ㅠㅠ  안타깝다!! ㅠㅠ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1        
[한줄평]로맨틱하시네요 | 도서 한줄평 2018-02-19 19:18
http://blog.yes24.com/document/1018310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평점

찌질한 구남친 응징에는 이런 남자가 최고지! ㅋㅋ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        
로맨틱하시네요 | 도서 리뷰 2018-02-19 19:11
http://blog.yes24.com/document/1018309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로맨틱하시네요

이기린 저
우신북스 | 2013년 10월

        구매하기

찌질한 구남친 응징에는 이런 남자가 최고지! ㅋㅋ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흔한 사내연애물이라고도 할 수 있지만, 좀처럼 보기 힘든 아쿠아리움이라는 장소가 눈길을 끈다. 동경하는 장소이고, 귀여운 물고기와 비버가 가득한 곳에서의 러브스토리라니! 완전 취향저격이다.♡

사람의 마음이 움직이는 게 참 신기하다. 내 대학생활을 떠올려 보면, 무섭고 불편한 선배가 저 멀리 보이기만 해도 잘 뛰지도 못하면서 슬금슬금 줄행랑을 쳤던 생각이 난다. 그런데 그 무섭고 불편한 선배가 회사의 고위 임원인 것도 모자라 그 옛날 대학시절부터 날 사랑해왔다고 고백해 온다면... 진짜 아찔할 것 같다.

다경도 처음엔 다르지 않았지만 사람 마음이 어디 그렇게 생각한대로 흘러가는 것인가...ㅎㅎ 칼바람이 쌩~쌩 부는 꽃상무님이 머리 위로 하트를 그리는 걸 본 직원들의 충격에 격하게 공감한다.ㅋ 칭찬이 고래도 춤추게 하듯 사랑은 꽃상무를 녹이는 법! ㅋㅋ

닭털과 하트가 폴~폴 날리는 봄날의 연애에도 불구하고 사내연애가 참 그들을 힘들게 한다. 온갖 구설수는 물론, 어딜가나 있게 마련인 천상천하 유아독존 캐릭터가 무리수를 남발하며 눈쌀을 찌푸리게 한다. 퍼펙트한 응징은 아니었지만 악조의 결말이 마음에 든다.ㅎ

찌질한 구남친 응징에는 이런 남자가 최고지! ㅋㅋ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1        
[한줄평]네가 온 여름 | 도서 한줄평 2018-02-18 19:58
http://blog.yes24.com/document/1018105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평점

누난 내 여자니까~ 내 여자니까~~♬ ㅎㅎ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        
1 2 3 4 5 6 7 8 9 1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