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아이들의 기억 한 칸
http://blog.yes24.com/jhy1913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march
책과 더불어 남을 배려하고 서로 사랑할 수 있는 가슴 따뜻한 사람이 되길 바라는 엄마의 마음
파워 문화 블로그

PowerCultureBlog with YES24 Since 2010

10·11·12·13·14·15·16·17기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9월 스타지수 : 별18,012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My Favorites
책을 읽다가
그림 이야기
원서 읽기
스크랩
특별하진 않지만 행복한 나의 일상
잡다한 생각들
내 아이들의 독서방
이벤트 참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문학
인문
예술
학습
기타
딸과 함께(딸아이가 쓰는 리뷰입니당)
나의 메모
마음에 새겨 두고 싶은 구절들
태그
#천문학자는별을보지않는다#심채경#문학동네 인간사랑자치통감 #모든것은태도에서결정된다 #책속문장 #손글씨리뷰이벤트 #위즈덤하우스서평단 #여행의이유#김영하 너와함께라면인생도여행이다 march님~! 넘넘많이고맙고감사드려요~!!^^*
2010 / 0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예스 친구들
최근 댓글
여러 가지 꽃과 열매들 사진 잘보고 .. 
한걸음 걸어가는 곳마다, 꽃이 피어 .. 
풍성한 꽃과 자연 소식 감사합니다 ^.. 
동백이 벌써 준비를 하고 있는건가요?.. 
<킬러 안데르스와 그의 친구 둘.. 
새로운 글

2010-07 의 전체보기
[스크랩] [10.07.29] "마더 테레사의 하느님께 아름다운 일" 서평단 모집 이벤트 | 스크랩 2010-07-29 20:57
http://blog.yes24.com/document/244787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http://blog.yes24.com/sigmapress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2)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레인맨 이후 만난 공연 | 특별하진 않지만 행복한 나의 일상 2010-07-28 22:48
http://blog.yes24.com/document/244620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공연을 보고왔다.

애 둘만 데리고....남편은 집에 있는 것이 더 좋다하니

라면 끓여드세요 하고.

 

<팝피아니스트 임학성과 함께하는

한여름밤의 열린 음악회>

 

팝피아니스트 연주는 처음이라

조금은 설레는 마음으로 공연장에 입장.

아들은 아빠랑 놀고 싶어서 안갈려고 하는걸 억지로 끌고 갔는데,

공연이 진행되는 동안 쳐다보니,어느새 푹 빠져있다.

 

화려한 플라맹고 춤과 정열적인 노래.

섹소폰 연주 (Watermelon Man)

바리톤의 힘있는 목소리로  들려주는 (10월의 어느 멋진 날에)와

(This is the moment -지킬앤 하이드)

편곡한 베토벤의 운명과 님은 먼곳에 등

 

평소에 접해보지 않은 분야라 더 좋았다.

 

돌아오는 길에 아들이 한마디 한다.

"나도 악기 배울래.

서서 피아노 치고 싶다."

좀 더 멋진 말이 나오길 기대했는데......

 

음악은 잘 알지 못해도 좋다.

듣는것 만으로 행복하고.

ㅈ낮에 리뷰어 신청한 <클래식의 사생활> 을 받았다.

적절한 시기에 내 손에 온 책

빨리 내 일을 정리하고 책 속으로 들어가고싶다.

 

PS: 오늘의 교훈: 아들이 조금 싫어하더라도 공연은 분야를 불문하고

    무조건 데려가기,이유는 보고나면 만족하니까^^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4)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새벽 5시에 걸레질 | 특별하진 않지만 행복한 나의 일상 2010-07-28 22:34
http://blog.yes24.com/document/244617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빗소리에 잠에서 깼다.

창밖으로 보이는 건 회색빛 빗줄기.

한 치의 틈도 없이 쏟아지고 있다.

아차,열어놓은 창들......

 

새벽 5시.

거실로 뛰어나가니 거실에 자고 있던 아들이

빗소리에 깨서 문들 닫아놓은터라

많은 빗물은 아니었지만,그래도 창아래로는 흥건하다.

서재에 있는 창 옆 피아노 한 면은 다 젖었고.....

에구..새벽 5시에 마른걸레 3개들고 돌아 다니면서

빗물 닦아낸다고 정신없는데,

남편과 딸은 세상모르고 잔다.

 

모르는 게 약이지.

일기 예보 보고 있다가 비소식 있으면 꼭 창을 닫고 자야지.

 

그런데 우리 집은 아무것도 아니다.

친구는 5시에 일어났는데 거실을 지나,

부엌까지 물이 들이친 바람에 1시간이나 청소를 했단다.

 

참,

오늘 이웃에 이런 집 아마 꽤 많지 않을까싶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2)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한밤중의 잡다한 생각 | 특별하진 않지만 행복한 나의 일상 2010-07-22 01:24
http://blog.yes24.com/document/243345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잘려고 누웠다가 창으로 들어오는 선선한 바람과

나무 흔들리는 모습이 어른거리는 천정을 보니

문득 좀 더 깨어있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너무나도 정신 없는 하루를 보내고,

아들과 수학때문에 한바탕 전쟁을 치르고 오롯이 내 시간이 왔는데

그냥 자기는 왠지 아쉬운 마음이 든다.

부모 자식이 무엇인지 엄마한테 야단 실컷 맞고도

"엄마,안녕히 주무세요."하고 자러 가는 아이를 보며 참 행복하다고 느낀다면

우리 아들 열 받겠지?

 

어디선가 갓난 아이의 울음 소리가 들려온다.

이 시간에 잠 못자고 아이를 달래고 있을 부모 마음.

그렇게 나도 내 아이를 키웠는데,

요즘 많은 상처를 주고 있는것 같다.  

 

아이의 행복이 우선이다하면서도 여유로운 마음을 갖지 못하고

몰아치고 있는 내 자신을 볼때면 이건 아니잖아라는 생각이 든다.

 

날이 밝으면 좀더 여유로운 마음으로 아이들과 하루를 보내야지.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4)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        
클래식,어렵지만 친해지고싶은 | 이벤트 응모 2010-07-14 09:16
http://blog.yes24.com/document/241812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클래식의 사생활
유정아 저 | 문학동네 | 2010년 07월

 

 

 

 

 

 

 

신문의 북섹션을 꼭 챙겨보면서 읽고 싶은 목록을 뽑아놓습니다.
이 책도 몇 주전에 만나서 목록에 올려놓은 책이라
너무 반갑네요.

리뷰어 클럽의 신참시절(?)
조금이라도 마음에 들면 신청하곤 했어요.
기다리는 설레임도 좋았고,
선정되었을때의 기쁨은 더 좋았어요.
그 마음은 여전하지만,조금 달라진게 있다면
정말 읽고 싶은 책만 리뷰어 신청을 하게되었다는거에요.

간절히 원한 것을 얻었을때의 기쁨이 더 크다는걸 아니까요.

유정아씨의 <마주침>도 참 재밌게 읽었어요.
외모만큼이나 차분한 글 솜씨에 간접적으로 클래식에 대한 많은 경험을 했었어요.
이번 책은 더 알차게 구성되었다고 하니,
도저히 그냥 지나칠 수는 없네요.

이 책 덕분에 1주일이 설레일것 같습니다.
꼭 만나보고 싶네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6)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스크랩] [세계 명문가의 독서교육]서펑단모집 | 스크랩 2010-07-05 11:32
http://blog.yes24.com/document/239956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http://blog.yes24.com/badamda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2)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스크랩] [10.06.23] "위대한 음악가들의 기상천외한 인생 이야기" 서평단 모집 이벤트 | 스크랩 2010-07-04 22:36
http://blog.yes24.com/document/239877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http://blog.yes24.com/sigmapress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오랜만에 신간이 들어왔다 | 특별하진 않지만 행복한 나의 일상 2010-07-03 21:38
http://blog.yes24.com/document/239678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어제 홈페이지 검색을 하니 신간이 들어왔다.(시립 도서관에)

한참만에 들어오다보니,1800여권의 책이 한꺼번에.

바로 도서관으로 직행.

큰아이는 월요일부터 4일간 시험이라 아무래도 책 보기는 힘들것 같아

작은 녀석과 내 책 위주로 가져왔다.

신간이 쌓여있다는 즐거움에 실실 웃음이 나온다.

방학동안 정말 땡실한 독서를 할 수 있을것 같다.

 

1.

사람이 누려야 할 권리 인권
신현영 글 | 한솔수북 | 2009년 10월
2.

세상을 울리고 웃긴 축구 전쟁 월드컵
신승희 글 | 한솔수북 | 2009년 10월

3.

인절미 왕자를 찾아라
배경희 글 | 한솔수북 | 2009년 12월

4.

가짜 독립투사의 가면을 벗겨라
송윤경 저 | 한솔수북 | 2009년 12월

 

 

 

 

5.

속담을 말해 봐!
유혜정 저 | 한솔수북 | 2010년 01월

 

내가 좋아하는 지식박물관 시리즈.

36권까지 봤는데,37권부터 41권까지 있길래 전부 다 가져왔다.

36권에서 37권까지 정말 오래걸렸다.

아들녀석 월드컵에 푹 빠져있는 시기라 <38권 월드컵>이 가장 인기있을것 같다.

6.

르누아르 · 마네 · 드가
이규희 편 | 지경사 | 2009년 02월

차례대로 안들어오고 들쑥 날쑥이다.

이 시리즈도 찜해서 보고 있는 중.

 

7.

행복바이러스 안철수
안철수 저/원성현 그림 | 리젬 | 2009년 09월

다양한 사람들의 삶을 통해 자신의 갈 길을 모색해봤음 좋겠다는 생각에 골라봤다.

8.

어린이를 위한 시크릿 프랭클린 스쿨
전미옥,이우형 글/김민선 일러스트/강성남 만화 | 살림어린이 | 2009년 04월

의외로 이런 책을 좋아한다.

 

 

9.

셰익스피어 이야기
윌리엄 셰익스피어 원작/에디스 네즈빗 글/장한순 그림/최은숙 역 | 문학동네어린이 | 2009년 06월

남자라서 그런지 이런 책은 별로 좋아하지 않는다.조금 쉬운 책으로 제목정도라도 익히고 나면 혹 관심이 생겨서 가까이 갈 수있지 않을까?

 

 

10.

신도 버린 사람들
나렌드라 자다브 저/이종옥 그림/김선희 편 | 주니어김영사 | 2009년 04월

이런 세상이 있다는걸 알면 어떤 마음이 들까?

11.

브르타뉴로 떠난 과거 여행
디디에 뒤프레스느 글/브뤼노 필로르제 그림/장유경,이승환 공역 | 아롬주니어 | 2009년 03월

12.

시드니의 코알라 실종 사건
알렉산드라 피셔 후놀트 글/다니엘 조어 그림/전재민 역 | 주니어김영사 | 2009년 06월

 

 

 

 

13.

손에 잡히는 과학 교과서 17
정승희 그림 | 길벗스쿨 | 2009년 05월

소화기관에 관한 책이다.이번 기말고사에서 공부한 부분이라 재밌게 읽을수 있을것 같다.

14.

노빈손의 올레올레 스페인 탐험기
이우일 그림 | 뜨인돌 | 2009년 11월

15.

노빈손 조선 최고의 무역왕이 되다
이우일 그림/김경주 저 | 뜨인돌 | 2010년 02월

14번 15번은 딸이 먼저 읽었다.

공부는 다 하셨나요?

 

 

16.

밈모, 니네 아빠도 가난하냐?
마르첼로 도르타 편/천종태 역 | 수린재 | 2009년 11월

17.

아빤 꿈이 뭐야?
이한종 글/이주호 그림 | 모요사 | 2009년 12월

18.

청소년 상도 1
최인호 저/김범진 그림 | 여백미디어 | 2009년 12월

19.

오프라 윈프리 이야기
권오열 역/주디 L. 해즈데이 저 | 명진출판 | 2010년 01월

 

 

 

20.

고백
김선영 역/미나토 가나에 저 | 비채 | 2009년 10월

어제 대출해서 다 읽고 오늘 반납했다.

생각했던것보다 구성이 치밀해서 만족한 책.

21.

아름다운 영국의 시골길을 걷다
기타노 사쿠코 저 | 북노마드 | 2009년 12월

 

오늘 아침에 읽기 시작해서 70% 정도 읽었다.

사진이 많은것은 좋은데,뭔가 2% 부족함이 느껴지고 있다.하지만,휴일에 읽기엔 이만한 책이 없다.

빨리 읽고.독일 아르헨티나전 봐야한다.

아무래도 독일쪽으로 마음이 조금더 기울고 있으니 독일 응원을 열심히 해야지.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6)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김장훈 콘서트 | 특별하진 않지만 행복한 나의 일상 2010-07-02 09:16
http://blog.yes24.com/document/239371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태어나서 콘스트는 처음이다.

오페라,뮤지컬,클래식,미술 전시회등은

애들에게 많은 것을 보여주고,들려주고 싶은 욕심에

많이 돌아다니긴 했었는데.

 

 

지방에 살고 있는 점도 있지만,

썩 좋아하는 가수가 있는것도 아니라 콘서트라고 하는 것은

남의 일인줄만 알았는데,친구가 표가 생겼다고 같이 가보자고 해서

같이 갔다.

김장훈 콘서트는 재밌다는 얘기도 많이 들었기에.

 

몇년전에 애들과 비보이 보러갔을때

뛰어보고는 정말 오랜만에 고함 지르고

야광봉 흔들면서(처음^^) 뛰어봤다.

에구~~~운동 열심히 해둬야지.

김장훈씨 말이 가슴에 속쏙 꽂힌다.

<벌써 힘들어 하시는 분 있는데요.>

 

1시간 반 공연동안 그 분위기에 취해서 정말

신나게 놀았다.

에너지가 넘치는 사람들과 같이 있으니,

스트레스가 쏵 날아가버린 느낌이다.

 

김장훈씨

4시까지만 해도 공연을 할 수 없을것 같다고

얘기할만큼 몸이 안좋은 상태로 공연을 했다.

처음엔 힘들어하는 기색이 역력해보였는데,

프로는 역시 프로다.

어느 순간 관객과 함께 호흡하고

멋진 무대 매너로 공연을 무사히 마쳤다.

 

우리 아들 엄마 콘서트 보러 간다고 오늘

기말고사 공부도 봐주지 못했는데,

시험을 잘 칠지 이제서야 조금 걱정이 된다.

 

아들아 미안하다.

하지만,공부는 너 스스로 하고,엄마도 조금 자유를 누려보자.

오케이~~~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8)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오늘 156 | 전체 1022713
2005-06-03 개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