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아이들의 기억 한 칸
https://blog.yes24.com/jhy1913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march
책과 더불어 남을 배려하고 서로 사랑할 수 있는 가슴 따뜻한 사람이 되길 바라는 엄마의 마음
파워 문화 블로그

PowerCultureBlog with YES24 Since 2010

10·11·12·13·14·15·16·17기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9월 스타지수 : 별26,075
전체보기
My Favorites
책을 읽다가
그림 이야기
원서 읽기
산책 자연 식물
스크랩
특별하진 않지만 행복한 나의 일상
내 아이들의 독서방
딸의 한 컷 일기
잡다한 생각들
이벤트 참여
나의 리뷰
한줄평
문학
인문
미술
일본어
만화
딸과 함께(딸아이가 쓰는 리뷰입니당)
나의 메모
마음에 새겨 두고 싶은 구절들
태그
#유럽열개의길#이담북스#크루#인스타서평단 히트이벤트당첨자발표 #이벤트#march님이벤트#march님이벤트선물도착 마니너필링스 칼라르손오늘도행복을그리는이유 캐시박홍 1개 800만히트이벤트 #책나눔이벤트# 감사
2023 / 0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예스 친구들
최근 댓글
march 님 축하합니다 비가 오고 .. 
적립 축하드리고 구름은 이쁘고 하늘은.. 
march님. 제가 맞습니다.^^ .. 
march님, 이웃의 배려가 담긴 애.. 
당첨 응원합니다. 
새로운 글

2023-01 의 전체보기
1월에 읽고 쓴 책 | My Favorites 2023-01-31 20:19
https://blog.yes24.com/document/1751967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많이 바쁜 날들이었던 것같지도 않은데 책을 많이 읽지는 못했다.

1월 시작이 너무 빈약하지만 앞으로 더 좋아지도록 노력해봐야지 .

 

이웃님들 1월 한 달 수고하셨습니다. ^^

 

 

1.

봄은 언제나 찾아온다

데이비드 호크니,마틴 게이퍼드 공저/주은정 역
시공아트 | 2022년 01월

2.

화가가 사랑한 나무들

앵거스 하일랜드,켄드라 윌슨 공저/김정연,주은정 공역
오후의서재 | 2023년 01월

3.

킬리만자로의 눈

어니스트 헤밍웨이 저/이정서 역
새움 | 2022년 11월

4.

깊은 강

엔도 슈사쿠 저/유숙자 역
민음사 | 2007년 10월

5.

침묵

엔도 슈사쿠 저/김윤성 역
바오로딸 | 2009년 01월

6.

도슨트 정우철의 미술 극장 2

정우철 저
EBS BOOKS | 2022년 12월

7.

체호프 희곡 전집

안톤 체호프 저/김규종 역
시공사 | 2010년 11월

 

수록된 작품 중 '갈매기'에 대한 리뷰만 남겼다. 

 


 

엔도 슈사쿠의 작품을 이어서 읽어볼 생각으로 구입한 책이다. 

띠지에 있는 문장이 무겁게 다가온다. 

 侍 (모실 시) 라는 이 글자가 사무라이로 읽히는구나.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22)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6        
그림이 우리에게 들려주는 것들 | 미술 2023-01-31 14:06
https://blog.yes24.com/document/1751763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도슨트 정우철의 미술 극장 2

정우철 저
EBS BOOKS | 2022년 1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내가 사랑한 화가들>로 처음 만나게 된 작가다. 도슨트로 알고있었는데 거기에 더해 집필과 방송활동등 다양한 방법으로 대중이 미술과 가까워질 수 있도록 왕성하게 활동을 하고 있다. 몇년 전 '베르나르 뷔페' 전시회를 보고 왔는데, 그 전시회의 도슨트를 맡았었다니, 함께 할 수 있었다면 더 좋았을텐데 하는 아쉬움이 들었다. 책을 읽었을 때의 느낌으로 미루어 본다면 분명 그와 함께하는 미술 감상은 유익한 시간임에 분명할테니까. 그림 감상은 순전히 개인적인 영역이라고도 할 수 있지만, 화가의 삶을 알게 된다면 그림을 더 잘 이해할 수 있는 것에는 틀림이 없다. 그림을 그리게 된 시대적 배경, 문화들을 비롯해 역사, 신화, 문학등 다양한 영역으로 지식을 넓혀나갈 수 있다는 장점도 있어 이런 이야기들을 좋아한다. 유명한 화가들의 일대기는 어느 정도 알고는 있다고 해도, 작가에 따라 미처 알지 못했던 이야기를 들을 수 있기도 해서 언제나 설렌다. 

 

이 책에서는 총 12명의 화가를 만날 수 있었다. 인상적이었던 부분들에 대해 이야기해보려고 한다. 인상파의 아버지라고 불리는 마네가 그린 정물화라고 하면 '아스파라거스'가 떠오를 뿐이었는데, 아주 예쁜 꽃들을 그린 그림을 만났다. 이렇게 예쁜 꽃들도 그렸었구나 했는데, 노년에 마비 증상이 나타났고 그런 마네를 위로하기 위해 친구들이 꽃을 보내주었다고 한다. 통증이 심해질수록 실내에서 편하게 그릴 수 있는 정물화를 선호해서 그려진 결과물이었다고 하니 왠지 짠한 마음이 들었다. 전통에 맞서고, 고정 관념을 깨고, 그런 시도들로 '인상파'라는 새로운 흐름을 만들어 내는데 힘을 실어주었던 마네였지만, 평탄한 삶만 사는 사람이 있을 수 있을까? 
 

'아카데미 최초의 여성 회원', '국립예술학회 여성 최초의 전시'라는 타이틀을 달고 있는 수잔 발라동. 르느와르의 그림 속 발라동의 모습과 자화상이 주는 느낌은 너무나 달랐다. 모델로서 아름다운 여인으로만 봤다면, 자화상은 굳은 의지를 갖고 있는 자신을 드러내고 있었다. 사생아로 태어나 곡예사를 꿈꿨고,부상으로 좌절되자 모델로서 살기도 했지만 화가가 되었던 수잔 발라동.그녀의 능동적인 삶의 원천을 저자는 자신에 대한 '믿음'으로 표현했다. '그 어떤 순간에도 나 자신을 함부로 소홀하게 대하지 않기'라는 저자의 말이 큰 울림으로 다가왔다. 그 어느때보다도 누군가의 삶과 비교되고 있는 지금, 스스로에 대한 믿음, 자기애는 필요할 것이다.

 


 

 

뭉크의 대표작 '절규'가 주는 느낌이 너무 강해서 뭉크를 떠올리면 어두운 이미지가 먼저 떠오르는데 장수했다고 해서 놀랐던 기억이 있다. 어린 나이에 겪어야했던 가족의 죽음, 아버지의 정신적인 학대는 그의 정신 또한 갉아먹었지만, 스스로 극복하기 위해서 무던히 노력했던 사람이었다. 그의 그림의 변화 속에서 누구보다도 치열하게 자신의 감정을 누르고, 드러내며 앞으로 나아갔는지를 볼 수 있었다. 그의 노력에 힘을 실어주었던 화가로 고흐가 있었다. 뭉크는 고흐의 그림 <별이 빛나는 밤>을 보고 감명을 받았고, 뭉크도 <별이 빛나는 밤>을 그렸다. 

 

고흐는 짧은 일생 동안 자신의 화염을 꺼트리지 않았다. 나는 고흐처럼 생각하고 열망한다. 내 불꽃들이 소멸하지 않고 불타는 붓으로 그림을 그리기를. p 317

 

당장 우울을 떨쳐내지는 못했지만,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희망을 그렸던 고흐의 그림에서  힘을 얻었고, 뭉크는 자신의 그림들이 다른 이들에게 자신의 삶을 좀 더 명확하게 하는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했다. 고흐와 뭉크는 그렇게 연결점이 있었고, 그들의 그림은 분명 힘든 시간을 보내는 누군가에게 삶의 희망을 주고 있지않을까싶다.  

 

<별이 빛나는 밤  에드바르 뭉크  1922~1924>


 

이렇듯 화가들은 서로에게 영향을 주고 받을 수밖에 없는데, 모네도 영국에 가있는 동안 윌리엄 터너의 작품을 보고 충격을 받았다. 그 후에 그린 그림이 <인상, 해돋이> 였는데, 그 말을 듣고 보니, <눈보라>와 <인상, 해돋이>가 왠지 닮은듯 보였다. 또한, 칸딘스키는 모네의 <건초더미>를 보고, 사물에 대한 구체적인 재현이 아니더라도 색채와 형태만으로도 회화가 될 수 있다는 가능성을 발견하게 되었다. 각자 화가들의 이야기에 덧붙여 미술사에 획을 그었다고도 할 수 있는 화가들의 연결고리를 알게되는 것도 흥미로운 부분이었다. 

 

앙드레 브라질리에(1929~)라는 화가는 처음 만나게 되었는데, 4월 9일까지 예술의 전당에서 전시회를 하고있는 생존작가였다. 내가 좋아하는 알폰스 무하가 아버지의 스승이었다니 비현실적으로 다가오는 화가였다. 고갱이 그에게 있어서 최고의 화가였고, 색과 관련된 많은 예술가들을 좋아했고, 그들의 계보를 잇는 마지막 '색채의 마술사'라고 소개했다. 브라질리에의 그림을 보고 있으면 몽환적인 느낌마저 들정도로 색채가 아름답다웠다. 좋아하는 음악을 주제로 해서 그린 그림들도 인상적이었다. 표지에 있는 그림이 묘한 아름다움을 느끼게 했는데, 바로 브라질리에가 그린 연인의 모습이었다. 전시회에 가서 그의 작품들을 만나보고싶어졌다. 

<해 질 무렵 앙드레 브라질리에  2010>


 

이 외에도 고흐, 보나르, 드가, 세잔, 루소, 터너, 칸딘스키, 르느와르를 만날 수 있었다. 윌리엄 터너를 원래 좋아했지만, 이 책을 읽으면서 더 더욱 좋아하게 되었고, 아내에 대한 무한한 사랑이 부담스럽게 느껴졌던 보나르에 대해서도 이해하게 되는 시간이기도 했다. 첫 부분에서도 얘기했듯 같은 화가, 같은 그림에 대해 이야기한다고 해도 작가가 의도하는 바에 따라 다른 글을 만나는 것이 이러한 책의 매력이라고 생각한다. 같은 책을 읽어도 다른 감상을 얘기하는 것이 독서의 매력이듯. 우리가 그림을 보고, 책을 읽는 이유가 뭘까? 수 많은 지식을 쌓기위한 것도 물론 있겠지만, 결국 타인을 통해 나를 보는 것 아닐까라는 생각이 들었다. 화가들의 삶을 들여다보고, 그들이 심혈을 기울여 그린 작품들의 이야기를 듣는 순간, 나는 나를 돌아보고 있었으니까. 

 

<눈보라 윌리엄 터너 1842>

<인상, 해돋이 클로드 모네 1872>

<수정 화병의 크레마티스 에두아르 마네 1881, 모스 장미와 꽃병 1882>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1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11        
1.29~1.30 | 딸의 한 컷 일기 2023-01-30 22:48
https://blog.yes24.com/document/1751490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어제는 전복죽도 끓여먹고 쌩쌩하더니

오늘은 지쳐있는듯 했는데 이유가 있었군.

회의만 4건이라니,고생했다.

 

그래도 토요일엔 뮤지컬도 보고,

책도 읽고 여유있는 주말을 보냈으니 감사하게 생각하자.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4)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8        
[한줄평]도슨트 정우철의 미술 극장 2 | 한줄평 2023-01-30 20:31
https://blog.yes24.com/document/1751394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평점

화가의 삶과 작품에 대한 이야기들.새로운 시선으로 보게 된 것들이 있어 좋았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6        
[스크랩] [서평단 모집]『수호자들』 | 이벤트 응모 2023-01-30 20:29
https://blog.yes24.com/document/1751394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http://blog.yes24.com/reviewers

수호자들

존 그리샴 저/남명성 역
하빌리스 | 2023년 01월

 

모집인원 : 5명
신청기간 : 1월 30일 (월) 까지
발표일자 : 2월 2일 (목)
리뷰작성기한 : 도서를 배송 받고 2주 이내
*기대평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YES블로그 리뷰가 있다면 1건만 올려주셔도 당첨 확률이 올라갑니다.

  

 

상세 이미지 1

 

※ 서평단에 응모하시는 여러분, 확인해주세요!

▶YES블로그를 개설 후, 이 글의 댓글로 신청해주세요.
▶도서 발송

- 도서는 최근 배송지가 아닌 회원정보상 주소/연락처로 발송 (클릭시 정보수정으로 이동)됩니다.

- 주소/연락처에 문제가 있을시 선정 제외, 배송 누락될 수 있으니 응모 전 확인 바랍니다(재발송 불가).

▶리뷰 작성

- 도서를 받고 2주 이내 YES블로그에 리뷰를 작성해주셔야 합니다(포스트가 아닌 '리뷰'로 작성).

- 기간내 미작성, 불성실한 리뷰, 도서와 무관한 리뷰 작성시 이후 선정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리뷰어클럽은 개인의 감상이 포함된 300자 이상의 리뷰를 권장합니다. 

▶도서 발송을 위하여 선정된 분들의 개인정보를 다음과 같이 제3자에게 제공합니다.

- 제공 받는 자 : 이벤트 출판사
- 제공 받는 자의 이용 목적 : 당첨자 경품 발송
- 제공하는 개인정보 항목 : 당첨자 이름, 연락처, 주소
- 보유 및 이용기간 : 이벤트 당첨자 선정 및 경품 배송 시까지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5        
고흐의 정물화 | 특별하진 않지만 행복한 나의 일상 2023-01-29 21:26
https://blog.yes24.com/document/1750786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슨트 정우철의 미술 극장 2

정우철 저
EBS BOOKS | 2022년 12월

 

12명의 화가들의 이야기를 담고있는데, 첫 번째 화가가 고흐다.

고흐는 워낙 많이 다뤄져서 고흐의 유명작품들은 친숙한 느낌으로 다가온다.

이 책에 있는 작품들 중 이 두 작품은 처음 보는 정물화였다.

해바라기도 좋지만 아몬드나 붓꽃등 이런 꽃그림들이 더 맘에 든다.

 

어려움이 많지만 열정을 가지고 색채에 대한 자신만의 감성을 개발한다면 그 모든 난관을

극복할 수 있겠지.(……) 나는 모델을 구할 돈이 부족해서 인물화를 포기했네.  대신

꽃,빨간 양귀비,물망초, 흰색과 붉은 장미,노란 국화 같은 꽃들을 그리며 색채를 연구했네

 

<푸른 꽃병과 꽃   1887>


 

<데이지와 양귀비 꽃병 1889>


 

가셰박사에게 진료비와 약값 대신 준 그림이라는데,  2014년 뉴욕 소더비 경매에서 약 670억원에

낙찰되었다고 한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8)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5        
1.26~1.27 | 딸의 한 컷 일기 2023-01-28 23:40
https://blog.yes24.com/document/1750337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헬스장 끊어놓고 피곤하다고 운동하러 안가면

어떡하나 했더니 꾸준히 잘 다니고 있다.

 

나 :딸기가 왜 초록색이 없어?

딸: 꼭지를 다 땄으니까.

 

그렇군......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4)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3        
드라큘라 | My Favorites 2023-01-27 23:26
https://blog.yes24.com/document/1749907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1월에 4권 신청했는데 1권 선정되었다.
한 달에 1권도 선정되지않은 달도 있었는데 다행이다.
서평단 도서 빨리 도착했다.
양장인데다가 두꺼워서 멋짐을 뿜뿜.
잘 읽혀졌으면~~
드라큘라의 비밀을 풀 수 있었음 좋겠다.


 

goodsImage

드라큘라

브램 스토커 저/진영인 역
윌북(willbook)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18)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4        
[스크랩] [서평단 모집]『그림이 나에게 말을 걸다』 | 이벤트 응모 2023-01-27 22:45
https://blog.yes24.com/document/1749880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http://blog.yes24.com/reviewers

그림이 나에게 말을 걸다

김선현 저
허밍버드 | 2023년 01월

 

모집인원 : 5명
신청기간 : 1월 31일 (화) 까지
발표일자 : 2월 2일 (목)
리뷰작성기한 : 도서를 배송 받고 2주 이내
*기대평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YES블로그 리뷰가 있다면 1건만 올려주셔도 당첨 확률이 올라갑니다.

  

 

카드뉴스1

카드뉴스3

카드뉴스4

카드뉴스5

카드뉴스6

카드뉴스7

카드뉴스8

카드뉴스9

카드뉴스10

 

※ 서평단에 응모하시는 여러분, 확인해주세요!

▶YES블로그를 개설 후, 이 글의 댓글로 신청해주세요.
▶도서 발송

- 도서는 최근 배송지가 아닌 회원정보상 주소/연락처로 발송 (클릭시 정보수정으로 이동)됩니다.

- 주소/연락처에 문제가 있을시 선정 제외, 배송 누락될 수 있으니 응모 전 확인 바랍니다(재발송 불가).

▶리뷰 작성

- 도서를 받고 2주 이내 YES블로그에 리뷰를 작성해주셔야 합니다(포스트가 아닌 '리뷰'로 작성).

- 기간내 미작성, 불성실한 리뷰, 도서와 무관한 리뷰 작성시 이후 선정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리뷰어클럽은 개인의 감상이 포함된 300자 이상의 리뷰를 권장합니다. 

▶도서 발송을 위하여 선정된 분들의 개인정보를 다음과 같이 제3자에게 제공합니다.

- 제공 받는 자 : 이벤트 출판사
- 제공 받는 자의 이용 목적 : 당첨자 경품 발송
- 제공하는 개인정보 항목 : 당첨자 이름, 연락처, 주소
- 보유 및 이용기간 : 이벤트 당첨자 선정 및 경품 배송 시까지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4)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5        
도서관 나들이 | 특별하진 않지만 행복한 나의 일상 2023-01-26 19:43
https://blog.yes24.com/document/1749338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1월 희망도서로 신청한 책이 비치되었다는 톡을 받았다. 

춥다고 해서 단단히 준비를 하고 나가서인지 생각보다 춥지도 않고,

왕복 40분 정도 걸리는 거리를 걸었더니 오히려 땀이 났다.

서울에는 눈이 많이 온다고 하는데, 우리 동네는 올해도 눈을 볼 수 없을 것같다.

 

클래식 클라우드 시리즈 정말 오랜만이다.

 

 

반 고흐

유경희 저
arte(아
르테) | 2022년 11월

 

도슨트 정우철의 미술 극장 2

정우철 저
EBS BOOKS | 2022년 12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18)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5        
1 2 3 4 5
진행중인 이벤트
오늘 416 | 전체 1255592
2005-06-03 개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