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내면의 첫 태양
https://blog.yes24.com/kismat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이하라
가고 있다!!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2월 스타지수 : 별8,301
전체보기
형의
팔괘
태극
내가권 계열 功夫
금나(관절기)
내공(기공,도인)
만트라(진언)
헤아림 하나
수행관련개념
수행도움문장
습작 / 짧고 긴 이야기
죽어도 널 사랑해! [탈고]
짧은 이야기 (단편들 탈고)
매미 The cicada - beta
매미 A balm cricket
일기
자작시 2021
자작시
생각들
현실과 미래 ♤★☆★☆
명언명구
名詩
딴지
주저리
미래와 현실
미래&현실
선정
응모
감사드립니다^^
고르고 고른
새내기곡
불후의명곡
월간 독서 정리
영화리뷰
순간의 리뷰
생각의 역사1을 읽으며
나의 리뷰
기본
수행(요가,기공,참선 등)
화두(정신세계에 관한)
체화(피트니스, 무술 등)
치유(심리치유에 관한)
신화(신화,민담관련)
명암(사회,경제,미래)
시습(고전과 교양)
체득(교양스킬)
인상(문학과 극문학)
어이(잘못된 만남)
투자정보(경제,미래)
이벤트 도전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함께쓰는 블로그
기본 카테고리
태그
영파씨 XG 월간독서정리 엘즈업 르걸 지효 21세기대한민국 조유리 여성sols 브브걸
2023 / 0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많이 본 글

2023-07 의 전체보기
[스크랩] [서평단 모집]『데미안』 | 응모 2023-07-31 09:50
https://blog.yes24.com/document/1833673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http://blog.yes24.com/reviewers

데미안

헤르만 헤세 저/김연신 역
열림원 | 2023년 07월

 

모집인원 : 20명
신청기간 : 8월 4일 (금) 까지
발표일자 : 8월 10일 (목)
리뷰작성기한 : 도서를 배송 받고 2주 이내
*기대평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YES블로그 리뷰가 있다면 1건만 올려주셔도 당첨 확률이 올라갑니다.

  

 

데미안

 

『데미안』은 노벨문학상 수상 작가 헤르만 헤세가 1919년 에밀 싱클레어라는 가명으로 발표한 소설로, 부모님의 품처럼 온화하고 밝은 세계에만 속해 있던 주인공 싱클레어가 처음으로 어둡고 악한 세계에 발을 들이며 겪는 내면의 갈등과 변화를 따라간다. 복잡한 현재와 불확실한 미래 앞에 흔들리는 한 소년에게 찾아온 또 다른 소년, 방황의 시간을 통과하는 싱클레어에게 친구이자 조력자, 인도자가 되어주는 데미안은 내내 신비롭고 규정되지 않는 존재로 그려진다. 하지만 점차 시간이 흘러 싱클레어는 데미안의 모습에 비치는 자신의 현실과 이상을 확인하고, 그와의 우정을 통해 아픔을 극복하고 점차 성장해나간다.
헤르만 헤세에게도 새로운 전환점이 된 소설 『데미안』은 발표 당시 방황하던 전후 독일 젊은이들의 마음을 울리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껍질을 부수고 자기 자신에게 이르는 길을 찾아가는 이들의 가슴에 공명하며 ‘성장’의 또 다른 이름으로 불리는 『데미안』, [열림원 세계문학]을 통해 원문에 가장 가깝게 번역된 문장과 감각적인 디자인으로 만날 수 있다.

 

※ 서평단에 응모하시는 여러분, 확인해주세요!

▶YES블로그를 개설 후, 이 글의 댓글로 신청해주세요.
▶도서 발송

- 도서는 최근 배송지가 아닌 회원정보상 주소/연락처로 발송 (클릭시 정보수정으로 이동)됩니다.

- 주소/연락처에 문제가 있을시 선정 제외, 배송 누락될 수 있으니 응모 전 확인 바랍니다(재발송 불가).

▶리뷰 작성

- 도서를 받고 2주 이내 YES블로그에 리뷰를 작성해주셔야 합니다(포스트가 아닌 '리뷰'로 작성).

- 기간내 미작성, 불성실한 리뷰, 도서와 무관한 리뷰 작성시 이후 선정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리뷰어클럽은 개인의 감상이 포함된 300자 이상의 리뷰를 권장합니다. 

▶도서 발송을 위하여 선정된 분들의 개인정보를 다음과 같이 제3자에게 제공합니다.

- 제공 받는 자 : 이벤트 출판사
- 제공 받는 자의 이용 목적 : 당첨자 경품 발송
- 제공하는 개인정보 항목 : 당첨자 이름, 연락처, 주소
- 보유 및 이용기간 : 이벤트 당첨자 선정 및 경품 배송 시까지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6)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6        
ITZY(있지) “None of My Business” [2023.07.31, Kill my doubt] | 새내기곡 2023-07-31 09:48
https://blog.yes24.com/document/1833672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4)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4        
PiXXiE - DEJAYOU | DANCE PERFORMANCE | 새내기곡 2023-07-31 09:43
https://blog.yes24.com/document/1833671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https://youtu.be/RCls13D4PNM

 

PiXXiE - DEJAYOU | DANCE PRACTICE (MOVING VER.)

https://youtu.be/Rg7KQLvkeUE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4)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3        
요가니드라 / 출처 요가소년님 유투브 채널 | 내공(기공,도인) 2023-07-30 22:59
https://blog.yes24.com/document/1833542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요가니드라 1시간용

 

 

요가니드라 21분용

 

 

저는 이 채널을 통해서는 오늘 처음 해봤는데요. 

 

두 버전 중 아래의 21분용 요가니드라를 해 봤습니다.

너무 좋은데 이미지 떠올리는 대목이 없어서 아쉬웠습니다.

다시 검색한 내용 중 1시간용이 있길래 빨리감기로 후반부를 들어보니

이미지 떠올리기까지 있는 완벽한 요가니드라 체계길래 앞으로도 이용하려고 담아왔습니다. 

 

이웃님들께서도 요가니드라에 관심이 있으시거나

요가적 명상적 휴식을 바라시는 분들께서는 활용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4)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3        
상식을 전달하는 책 | 투자정보(경제,미래) 2023-07-30 09:48
테마링
https://blog.yes24.com/document/1833244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무한한 부의 시대가 온다

폴 제인 필저,스티븐 P. 자초 공저/유지연 역
오월구일 | 2023년 07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책의 원제에서도 광란의 20년대가 다시 오고 있음을 이야기하고 있고 저자가 세계적인 경제학자이나 백악관 경제고문도 역임한 전력이 있는 분이라 많이 기대하고 읽은 책이다. 그래서 감상은 어땠을까? 그건 리뷰의 후반 즈음으로 미뤄놓고 책을 읽고자 했던 이유부터 시작해야 할 것 같다. 지금 시대 상황이 생성형 AIBCI 기술 등이 실제 적용되고 있거나 적용되기 직전인 상황이고 인구절벽과 동시에 찾아오는 실업대란, 사회공학기술에 기반한 대중통제를 앞두고 있고, 세계가 팬데믹으로부터 영향과 전쟁의 도가니임에도 매우 평온하게 대중이 받아들이는 시점이기도 하다. 초반의 그 두려움과 불안이 익숙해지자 바로 둔감해지고 안일해진 것이다. 세계 이곳저곳이 올바름이 없는 정치적 올바름 문제로 사회의 기준도 자기 정체성도 대혼란과 붕괴의 도상이다. 그 과정과 함께 마약에 도시들이 침몰하고 있고 10대들의 뇌는 녹아내리고 있다. 사실 이보다 더 불안하고 동요하게 만드는 시절이 흔치 않았을 텐데도 대중은 너무나도 평화롭다.

 

사회적 경제적 불안과 혼란이 체험되고 전망되는 시절에 본서는 1920년대의 부가 물결치던 시절이 다시 오고 있다고 말하고 있다. 그래서 생각했다. 위기가 기회라는 말처럼 이런 대혼돈의 시절에 부라도 구축할 수 있다면 내적 안정을 이룰 수 있지 않을까 하고 말이다. 하지만 생각해보면 1920년대의 끄트머리는 대공황의 효시인 시기가 아니었나? 절망과 기회는 동시에 오며 기대와 좌절 또한 한 꾸러미에 있을 수 있기에 침착하고 차분히 시절을 바라보고 감당해야 하는 게 아닐까 싶다.

 

저자는 앞으로의 시절 어쩌면 현재부터의 시절이 광란의 20년대를 다시 보는 것과 같으리라고 말하고 있다. 그렇기에 중상류층에게는 기회의 시절이라고 말한다. (저자분아! 중상류층이 아니라 미안해) 저자는 서두에서 잠시 경제학도가 되었던 첫 시절에 경제의 희소성을 배운 이야기를 하며 자신은 한정된 재화로 인한 기회의 한계를 믿지 않았다고 기술이 발전하며 부는 무한대가 될 것이라는 식의 이야기를 한다. 이것을 경제 연금술이라고 말이다. 책 전반이 저자의 경제 연금술적인 관점을 풀어놓은 내용이지만 그것이 딱히 통찰력 있는 담론이라고 생각되지 않는 게 이 시절을 살아가고 있는 누구에게나 상식이란 생각이 더 들었기 때문이다.

 

저자는 무한한 부를 약속하는 경제 연금술적인 배경을 6개의 경제적 기둥으로 설명하고 그러한 부의 발전이 이루어지는 배경을 6개의 사회적 기둥으로 나누어 설명한다. 그런데 읽고 보면 경제적 기둥과 사회적 기둥으로 딱히 나눌 필요가 있었나 싶다. 어쨌든 전문가들은 나누기를 좋아하는 관계로 그런가 보다 했다.

 

◇ 6개의 경제적 기둥

 

1. 기술 주도의 부

2. 에너지혁명

3. 구조적 실업

4. 로봇이 온다

5. 긱 이코노미

6. 보편적 기본소득

 

◇ 6개의 사회적 기둥

 

1. 밀레니얼 세대의 도약

2. 공유 혁명

3. 소비자 잉여

4. 국민총행복

5. 중국의 도전

6. 러시아의 와일드카드

 

이 사안들 중 이 시대를 살고 있는 누구나가 길게 서술하라고 한다고 주저할 사람이 있을까 싶은 주제들이다. 그렇다면 전문가다운 남다른 식견이라도 담겨 있어야 했던게 아닐까 싶지만 저자의 이야기들은 모두 상식을 벗어나지 않는다. 대중 누구나가 인식하고 있는 이상의 이야기가 없다. 물론 상식을 재확인하거나 그걸 포괄적으로 담론하는 이야기를 들어보는 과정이 나쁠 건 없다. 그렇더라도 전문가의 저작에 대중이 손을 뻗는 이유는 상식 이상의 통찰을 기대하기 때문일 거다. 책의 내용을 요약하고 정리하는 과정이 기억과 회상을 돕고 그 과정에서 새로운 일깨움이 있는 경우도 있다. 하지만 본서의 경우는 그냥 일반인 누구나가 짐작하거나 기존에 알고 있는 상식을 곱씹어 보는 것보다 나을 게 없다는 게 큰 취약점이 아닌가 싶다. 그래서 요약도 정리도 생략한다.

 

본서를 통해 상세하고 치밀한 미래 예측을 기대했던 바람이 발암을 가져오는 느낌이다. 그래도 이 시대의 상식을 재확인하고 싶은 분들과 긍정적 세계관을 다시 갖추고 싶은 분들께라면 일독의 의의가 있을 책이라고는 생각된다. 리뷰의 이 마무리가 마음에 안 드시는 분들을 제외한다면 말이다. 아무쪼록 애정하는 책들과 함께하는 평안의 독서 되시길 바란다.

 

Yes24 리뷰어클럽 서평단으로서 작성한 리뷰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6)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6        
1 2 3 4 5 6 7 8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
최근 댓글
영화 '메트릭스' 세계관가 일맥상통한.. 
이하라님. 당첨 응원합니다. 제목만.. 
이하라님. 당첨 축하드립니다.^^ .. 
당첨 응원합니다. 
좋은 결과 있으시기를 ...... 
새로운 글
오늘 60 | 전체 1880155
2007-01-19 개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