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불 새님의 블로그
https://blog.yes24.com/ljs1814a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불 새
불 새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6월 스타지수 : 별0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1 / 0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1 | 전체 767
2021-02-08 개설

2021-06 의 전체보기
초콜릿 한 조각 다섯번째 | 기본 카테고리 2021-06-15 06:22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457019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 습관 캠페인 : 오늘 읽은 책 참여

초콜릿 한 조각

얍 터르 하르 저/유동익 역
다림 | 2017년 04월

 

보리스와 엄마는 홤께 있을 것이다. 그것은 좋은 일이었다. 전쟁 중에 사람들은 서로를 필요로 한다. 서로를 돕고 믿어야만 고통들을 견뎌 낼 수 있다.

 도시 외곽 전방에는 지옥이 활개쳤다. 대포와 폭격기, 기관총, 그리고 곡사포들이 미친 듯이 발사되었다. 격렬한 전투가 벌어지고 있었다.

보리스는 독일군 지휘관을 새악했다. 그 지휘관도 지금 기관총을 이고 눈 위에서 자신의 생명을 걸고 싸우고 있을까? 모든 러시아 군인과 독인 군인이 동시에 무기를 버린다면 우정을 맺을 수 있을까? 그것이 젅쟁보다 훨씬 더 쉽지 않을 까?

 자신이 변했다고 보리스는 다시금 생각했다. 이제 더 이상 증오심을 갖지 않게 되었고 평화를 생각할 수 있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초콜릿 한 조각 네번째 | 기본 카테고리 2021-06-14 05:37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456099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 습관 캠페인 : 오늘 읽은 책 참여

초콜릿 한 조각

얍 터르 하르 저/유동익 역
다림 | 2017년 04월

 

다음 날 아침은 매우 추웠다. 냄비를 들고 무료 급식소에 나갈 때도 너무 추웠다. 추위 때문에 코와 목구멍이 따끔거렸다. 보리스는 자고 일어난 뒤부터 피난 갈 일에 대하여 줄곧 생각했다. 날씨가 이렇게 추우니 라도가 호수가 빨리 얼어붙을 것이고, 이렇게 계속 춥다면 크리스마스 전에 트럭들이 다시 달릴 수 있을 것이다. 

그렇게 되면 보리스는 다른 아이들과 함께 레닌그라드를 떠날 것이다. 보리스는 길 위에 얼어 버린 딱딱한 눈을 짜증 난 듯 발로 걷어찼다. 피난 가지 않을 방법을 찾아야 했다. 나디아가 방법을 알고 있을지도 모른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초콜릿 한 조각 세번째 | 기본 카테고리 2021-06-13 07:26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455330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 습관 캠페인 : 오늘 읽은 책 참여

초콜릿 한 조각

얍 터르 하르 저/유동익 역
다림 | 2017년 04월

 보리스는 눈 위에 앉아 엄마를 생각했다. 집으로 돌아가지 못한다면 엄마는 무슨 생각을 할까? 엄마는 보리스가 나디아와 함께 주인 없는 땅으로 감자를 가지러 갔다는 사실을 전혀 모를 것이다.

주인 없는 땅! 이름이 참 우습다. 누구의 것도 아닌 땅. 그러나 그곳에는 독일군이 와 있었다. 보리스는 독일군의 목소리를 들었다. 독일군의 말투는 딱딱하고 날카롭게 들렸다. 귀를 기울이고 눈치를 살피니 독일 군인들이 의견 일치를 보지 못하고 있는 것 같았다. 

보리스는 당황하여 위를 올려다보았다. 독일 군일들은 전쟁놀이를 할 때 아무도 독일군이 되길 원하지 않았던 레닌그라드의 어린아이들처럼 잠시 논쟁을 벌였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초콜릿 한 조각 두번째 | 기본 카테고리 2021-06-12 06:58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454658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 습관 캠페인 : 오늘 읽은 책 참여

초콜릿 한 조각

얍 터르 하르 저/유동익 역
다림 | 2017년 04월

그러나 잠시 후면 엄마에게 무 수프를 그릇 가득, 아니 넘칠 정도로 드릴 수 있을 것이다. 무 수프의 상태는 괜찮았다. 보리스는 나디아에게 미소를 지어 보였다. 나디아는 오빠와 아버지의 죽음으로 마음이 아플 것이다. 이제 식구너을 조작해서 얻어 낸 무 수프의 짐을 나디아 혼자서 질 필요가 없기 때문에 잘된 일이었다. 

공원 출구에 다다른 보리스와 나디아는 잠시 기다려야 했다. 군인들을 가득 태운 화물차들이 줄지어 빠른 속도로 달리고 있었다. 군인들은 지칸에 똑바로 서서 어깨에 총을 메고 웃으면서 나디아와 보리스에게 손을 흔들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귀여움이 세상을 구한다 | 기본 카테고리 2021-06-12 06:50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454656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금.토.일 리뷰 이벤트 참여

[도서]귀여움이 세상을 구한다!

러브둥둥 글그림
스튜디오오드리 | 2021년 05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정말 귀여운 사진이 많아요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본격적인 내용에 들어가기 전에 러브둥둥 식구들을 소개해 준다.

둥둥이는 러브둥둥 하우스의 집사이자 서열 6위예요. 친구들을 살뜰히 챙겨주고 언제나 양보하는 착한 심성의 젊은이랍니다. 가끔은 친구들의 장난에 서러워 울기도 하지만, 세상을 구하고도 남을 귀여움으로 똘똘 뭉친 친구들에게 늘 '무장해제'당합니다.

미미는 집순이예요. 소심한 미미는 무언가를 결정하는 게 세상에서 제일 무섭대요. 호두가 만나자고 하면 마지못해 외출하지만, 계속 집에 가겠다고 떼를 써요. 집에 츄르라도 훔쳐놓은 걸까요? 혼자만의 시간늘 소중히 여기는 미미는 매일 일기를 쓰면 하루를 마감한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2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