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symg012님의 블로그
https://blog.yes24.com/symg012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symg012
symg012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2월 스타지수 : 별29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3 / 0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제목만 보고 드라마 작가가 쓴 드라마.. 
새로운 글
오늘 3 | 전체 1732
2020-11-24 개설

2023-09 의 전체보기
그럭저럭 살고 싶지 않다면 | 기본 카테고리 2023-09-13 09:49
https://blog.yes24.com/document/1856103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그럭저럭 살고 싶지 않다면 당신이 옳은 겁니다

캐서린 모건 셰플러 저/박선령 역
쌤앤파커스 | 2023년 09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캐서린 모건 셰플러 지음

책의 프롤로그 처음에 저자는 '완벽주의자'를 모든 것이 완벽하기를 원하고, 그렇지 않으면 도저히 성에 차지 않는 사람이라고 짧게 정의하면서 하지만 이렇게 짧게 요약하기에 쉽지 않다고 언급한다. 그리고 7가지 질문을 던지고 그 결과에 따라 5가지 완벽주의자의 유형을 소개하는데 나의 경우엔 "낭만형 완벽주의자"와 "게으른 완벽주의자"가 같은 점수를 받았다. 이런 경우 두 가지 유형이 모두 포함된 완벽주의자로 생각하면 된단다. 계속 책을 읽어나가는데 있어서 아무래도 이 두 가지 유형에 더 눈이 갔다. 당연히.

같은 완벽주의자라도 유형에 따라 전혀 상관없는 성취를 가지기도 한다는 것이 흥미로웠다. 내가 다른 사람과의 관계에서 기쁨을 누리는 것은 사실이지만 가까워지고 싶은 사람과 친해지는 데 어려움을 겪으면 모든 게 무의미한 정도는 아니라서 적절히 다른 유형의 특성이 섞인 경우라고 짐작되었다. 더 재미있었던 사실은 "게으른 완벽주의자"에겐 충분한 에너지가 있고 전혀 게으르지도 않다는 것이었다. 다만 그들에겐 수용능력과 실행력이 부족하다는 점은 같은 점수를 받았지만 아무래도 내 경우엔 이 성향에 더 많이 속해있을 거란 짐작을 가능하게 만들어 주었다.

사실 흠도 많고 틈도 많은 내가 완벽주의자이긴 한가에도 의문이 남는다. 어쩌면 나란 사람은 완벽주의보다 일종의 강박장애에 더 가까운지도 모르겠다. 물론 완벽주의에 이미 강박적이고 적극적인 특성이 어느 정도 포함되지만 저자는 이 둘은 완전히 다르다고 강조한다.

완벽주의는 대개 부정적인 평가를 받기도 하지만 캐서린 모건 셰플러는 완벽주의란 아주 강력한 추진 에너지라고 조언하면서 완벽주의를 자신의 재능으로 인정하라고 그래야 한다고 책 전반에 걸쳐 설파하고 있다.
자신이 지닌 완벽주의 성향을 잘 다스려 강력한 동기로 바꾸는 일에 힘을 쏟아야 하는데 크게 4가지를 바꾸는 행동전략을 기억해야 한다.
두근거리고 초조한 '압박'을 설레며 긍정적인 '긴장감'으로 여기고 지나친 '욕심'을 자신의 꿈을 이루기 위한 '야망'으로 예민한 '통제'를 하나씩 밟아나가는 '계획'으로 순간적으로 타오르다 꺼지는 '충동'을 활활 타오르는 '추진력'으로 새롭게 바라보는 변화에 집중하라. 이것이 자신을 괴롭히는 완벽주의에서 성취를 위한 에너지로 자신의 성정을 바꾸는 전략이다.
책에서는 여러 유형별 완벽주의자들의 내담 사례들과 그들의 변화를 들려준다. 완벽주의 자체를 버리거나 바꾸는 것이 아니라 그들이 가진 약점을 바라보는 부정적인 시선을 거두기만 해도 스스로를 성장시키는 든든한 강점을 지닐 수 있게 되는 것이다.

95- 사람들은 강박장애를 완벽주의와 혼동하기도 하는데 둘은 완전히 다르다. 강박장애를 앓는 사람은 특정한 강박적 주제를 중심으로 침투적 사고를 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사랑하는 사람이 다칠까 봐 걱정하다 보면, 그 사람이 버스에 치이는 이미지가 머릿속에 계속 맴돌 수도 있다. 강박장애를 앓는 사람의 강박적인 생각은 마치 뇌가 남에게 잠식당한 것 같다. 경험하고 싶지 않은 생각이나 이미지를 반복적으로 마주하도록 강요받는 것처럼 이질적인 기분이 든다.

187- 평생을 작고 지루한 연못에서 큰 물고기로 살아가지 않는 이상, 항상 모든 일에서 최고가 될 수 없다. 실패의 위험을 무릅쓸 만큼 용감해지면 몇몇 실력자들과 시합을 벌일 테지만 결국 패배할 것이다. 그 패배는 당신이 결과를 알 수 없는 위험에 위축되지 않고 단호히 목표를 추구할 만큼 대담하며 실패를 딛고 나아가는 사람이라는 증거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