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오늘도맑음님의 블로그
https://blog.yes24.com/tjs1318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오늘도맑음
오늘도맑음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1월 스타지수 : 별2,274
전체보기
기록
나의 리뷰
후기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3 / 03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추천 받은 책인데 아직 안읽어봐서 읽.. 
정말 코로나가 뒤바꿔 놓은 일상 이것.. 
새로운 글
오늘 25 | 전체 9175
2017-05-11 개설

2023-03 의 전체보기
환상서점 | 후기 2023-03-29 00:54
https://blog.yes24.com/document/1777566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환상서점

소서림 저
해피북스투유 | 2023년 0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네이버독서카페 리딩투데이를 통한 출판사 지원도서입니다.

'환상서점 : 잠 못 이루는 밤 되시길 바랍니다'은 출간과 동시에 '하얼빈', '불편한 편의점' 등 오랫동안 서점 베스트셀러였던 강자들을 제치고 단번에 밀리의 서재 종합 베스트셀러 1위에 오른 책입니다. 이 후, 독자들의 요청으로 소설화되어 전자책으로 출간되었고 또다시 종합 베스트 1위를 기록하며 독자들의 요청으로 종이책으로 출간되었습니다. 얼마나 재미있길래 두 번씩이나 독자들의 요청이 쇄도한 걸까 너무나 궁금해지는 책이었습니다. 그래서 피곤함을 잊어버리고 읽게 된 책이었습니다.


연서는 산행 도중 길을 잃습니다. 동화작가가 되고 싶었던, 연서는 출판사에 동화를 보냈지만 돌아오는 것을 거절 뿐이 었습니다. 하지만 그녀가 진짜로 화가 난 이유는 거절이 아니라, 해피엔딩으로 바꾸라는 오지랖 넓은 메일 때문이 었습니다. 세상에는 얼마나 다양한 엔딩이 있는데 왜 이토록 해피엔딩에 집착하는지 그녀는 화가 너무 났죠. 화가 어느정도 가라 앉았을 땐 이미 어딘지 모를 절벽 근처였습니다. 다급히, 어떻게 도움을 요청할까 허둥지둥 대던 그녀 앞에 산과는 어울리 않은 차림새의 한 남자가 나타납니다.


옥색 도포를 두른, 신비 하지만 차가워보이고, 어딘가 슬퍼 보이기도, 외로워 보이기도 한 남자가 그녀 앞에 나타납니다. 그가 살인자 혹은 사이코패스일지도 모르는데 그녀는 왜인지 모를 기시감을 느끼고 그를 따라갑니다. 그를 따라간 곳은 책이 빽빽이 쌓여있지만, 그 누구도 쉽게 찾아오지 않을 것 같은 서점이었죠. 하지만 이상하게 그녀는 편안함을 느꼈습니다. 그리고 점점 그녀는 본능적으로 깨닫게 되죠. 운명이라는 것을요.


아홉빛의 사슴 뿔을 훔친 소년이나, 달에서 내려온 옥토이야기도 신선하고 흥미로웠지만, 가장 흥미로운 점은 엔딩이었습니다. 책을 끝까지 다 읽은 후, 이 책은 해피엔딩인 걸까, 새드앤딩인 걸까 고민을 할 정도였죠. 예전의 저라면 작가를 욕했을 겁니다. 그냥 물이 흐르듯이, 서주는 계속해서 연서를 기다릴텐데...너무나 가혹한 엔딩이 아니냐고 말입니다. 그러다 문득, 어쩌면 엔딩이 아닐 수도 있겠다 싶습니다. 서주와 연서의 이야기가 끝난 것이 아니라 계속되고 있고 끝나려면 한참이 남은 것이 아닐까...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렇게 생각하니 깊은 여운이 남네요.


'환상서점 : 잠 못 이루는 밤 되시길 바랍니다‘는 실망하지 않을 책입니다. 처음에는 상처받은 손님들을 치유해주는 그런 서점이야기가 아닐까, 어쩌면 요즘 유행하는 뻔한 스토리이지 않을까 싶을 수도 있겠지만, 첫페이지부터 마음을 사로잡는 이야기입니다. 때로는 너무 슬퍼서, 때로는 너무 안타까워서 그래서 읽는 것을 멈출 수 없는 그런 이야기이죠. 짙고 깊은 여운을 남기는 책입니다. 서주와 연서의 엔딩이 해피인지, 새드인지 읽어보시는 것을 추천합니다.


#환상서점 #소서림 #해피북스투유 #리딩투데이 #미스터추 #오늘도맑음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1        
견딜 수 없는 사랑 | 기록 2023-03-16 18:10
https://blog.yes24.com/document/1772206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견딜 수 없는 사랑

이언 매큐언 저/한정아 역
복복서가 | 2023년 03월

 

반전의 반전의 반전이라는 문구가 호기심을 자극하네요~! 기대됩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퀸 오브 킹즈 | 후기 2023-03-01 15:57
https://blog.yes24.com/document/1765456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퀸 오브 킹즈 QUEEN OF KINGS

탁윤 저
이층집 | 2023년 03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출판사로부터 도서를 제공받아 주관적인 견해에 의해 작성하였습니다.


오브리엘은 어머니와 숨어 살다가, 하루 아침에 칼라논의 여왕이 된다. 물론 아버지란 사람은 한번도 본 적이 없었다. 칼라논엔 이미 왕위에 오를 준비가 다 된 헨리크가 있었다. 헨리크는 오브리엘에게 끊임없이 적대감을 들어내며 그녀를 죽이려 갖은 방법들을 동원한다. 헨리크의 여동생 페넬로페는 오브리엘에게 친절을 베풀며 다가온다. 오브리엘은 자신을 인정하지 않는 왕궁에서 페넬로페의 친절이 너무 고마웠고 은혜로웠다.

그러던 어느날, 갑자기 헨리크가 오브리엘에게 사랑한다며 태도를 바꿨다. 이건 또 어떤 계략일까. 헨리크를 받아드리고 칼라논의 왕관을 나눠쓰는 게 맞는 걸까. 왕궁엔 이미 말도 안되는 소문이 돌기 시작했다. 하지만, 오브리엘이 두려운 건 왕궁내의 소문이 아니라 뷴의 대사 카스티엘이 오해할까봐 두렵다.

’퀸 오브 킹즈‘는 북미 대표 소설플랫폼 왓패드에서 23회에 걸쳐 왓패드 스토리랭킹 1위를 기록한 작가 탁윤의 신작 장편소설이며, 저자의 작품들 중 한국어로 출간되는 첫 작품이다. 사실, 왕좌게임을 생각하며 책을 읽기 시작했다. 여기저기 전쟁이 일어나고 오브리엘이 마법으로 모든 국가의 왕족,귀족을 탄압하는 그런 내용일 줄 알았다. 하지만 읽는 동안 핸리크의 마음이 진심이기를, 오브리엘이 카스티엘이 아니라 헨리크를 선택하기를 기대한 작품이었다.

#퀸오브킹즈 #책콩 #책과콩나무 #책콩서평단 #탁윤 #이층집 #꽁치치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