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zangah님의 블로그
https://blog.yes24.com/zangah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zangah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6월 스타지수 : 별0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인문 - 소설
라이트노벨
컴퓨터서적
기타등등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3 / 0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공감합니다. 저도 3500원 사기당한.. 
리뷰 잘 봤습니다. 
리뷰 잘 봤습니다. 
리뷰 잘 봤습니다. 
리뷰 잘 봤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75 | 전체 84515
2018-08-25 개설

2023-01-30 의 전체보기
[eBook]도쿄 리벤저스 17권 | 라이트노벨 2023-01-30 14:06
http://blog.yes24.com/document/1751201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도쿄 리벤저스 17권

와쿠이 켄 글그림
학산문화사 | 2022년 02월

        구매하기

11대 총장은 내가 아니야. 하나가키 타케미치를 지명하겠다! 타이쥬에게 맞서는 하나가키를 보고 초대 총장의 그림자를 봤어. 그 녀석은 흑룡 총장이 될 그릇이다.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2월 22일, 11년전 초대 흑룡이 탄생한 날에 맞춰 도만과 천축의
항쟁을 시작하게 됩니다. 스스로를 범죄조직이라고 부르며 온갖 비겁한
수단을 가리지 않는 천축에 맞서는 도만의 각오도 남다른데요.

 

이복 형제이기도 한 쿠로카와 이자나의 천축을 누르기 위해 마이키는
정면 항쟁을 선언합니다. 하지만 키사키는 도만을 제압하기 위해 마이키의
아킬레스건인 누이 에마를 제거하는데...

 

바로 옆자리에 있었으면서도 에마를 구하지 못한 타케미치. 에마의 죽음으로
마이키와 드라켄이 폭주하며 무너져내리는데.... 이제 그 현대는 바꿀 수 없다며
좌절하는 타케미치. 하지만 에마는 구하지 못했더라도 히나만큼은 자신의 손으로
구하겠다며 도만의 대장들과 드라켄, 마이키 없이 홀로 천축과 항쟁할 것을
결심하는데... 최약의 최강에 대한 도전. 무모한 도전에 도만의 맴버들은
함께해주지만... 승산없는 싸움의 결과가 어찌될지.. 재밌네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eBook][대여] 블러드 오렌지 | 기타등등 2023-01-30 14:03
http://blog.yes24.com/document/1751199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대여] 블러드 오렌지

교결 저
텐북 | 2023년 10월

        구매하기

학과를 잘못 들어간 죄로 공부만 죽어라 했으니 어쩌면 당연했다.인생에 가장 큰 일탈이 두 번 있었는데 그중 하나가 이 남자와 하룻밤이었고, 두 번째가 이 남자를 좋아하게 된 것이다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폭력조직 문성을 이끄는 삼촌 성원형 회장의 하나뿐인 혈육 서재연씨.
2년 전, 성회장의 혈육 하나 남기지 않겠다던 상대 조직의 습격에
재연은 피습을 당하고 겨우 살아남아 도망치 듯 미국 유학을 떠났었는데요.

 

이제 어엿한 치과의사가 된 서재연. 삼촌 성원형 회장이 붙여준 조직내
가장 믿음을 받는다는 최시백 실장을 경호원으로 데리고 평범한 치과의사
생활을 하려 하고 있습니다. 변수가 있다면 유학을 떠나기 전 하룻밤을 
같이 보낸 남자 최시백이 항상 옆에 붙어 있다는 것인데요. 그리고
어째서인지 그 불량한 남자를 좋아하게 된 자신을 발견합니다.

 

스토리 상으로는 피가 난무하고 뭔가 애절해야 할 것 같은 전개인데
어쩐지 내내 지루하고 허술한 느낌이랄까... 긴박감이 전혀 느껴지지 않는
글이었습니다. 작가님의 필력이 많이 아쉬운 느낌이었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