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ai님의 블로그
https://blog.yes24.com/ares21th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도담도담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5월 스타지수 : 별4,339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3 / 05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2 | 전체 106
2007-01-19 개설

전체보기
저승 변호사 왈왈 | 기본 카테고리 2023-03-31 18:20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778831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저승 변호사 왈왈

키키유 글/오승민 그림
나무말미 | 2023년 03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먹구름 잔뜩 내려앉은 날.

여행을 떠나기 전,

해랑이는 자전거 도로를 빠져나와 좁다란 내리막길.

속도 높여 내달리면 탄 자전거. 

저 멀리 지쳐 보이는 개 한 마리가 천천히 길을 지나는 게 보여요. 

 

'따릉 따르릉'

"야! 비켜! 아, 비키라고!"

 

비키라고 소리치고 자전거 벨을 울렸지만, 개를 치고 말았어요. 

해랑이는 쓰러져 고통스러워하는 개가 눈에 밟혀도 

무시하고 떠났다가 교통사고를 당해 저승으로 가게 되었어요. 

 

죽은 뒤 영혼들이 사는 곳인 '저승'

그곳에서 '차사 검수리'의 안내로 '염라대왕'을 만나게 됩니다. 

 

해랑이는 너무 억울해요. 

자신이 그동안 해온 '악행과 살생'의 죄목을 들으며,

'염라대왕'에게 억울함을 호소해요.

그러다 '용서 받고 싶다.'라는 해랑이의 말에

염라대왕은 제안을 하게 됩니다. 

 

바로 지옥에 떨어진 위기에 놓인 동물들을 변호하는 거예요. 

너무 억울하고 분한 누명을 쓴 세 마리의 죽은 동물들 위해

억울함을 풀어주고 천국으로 가게 해준다면

해랑이를 인간의 몸으로 돌려보내 주겠다는 염라대왕의 제안. 

 

시장에서 오빠 까망이와 팔려간 토끼 '총총'

갑자기 사라진 엄마를 찾다 벌어진 사건으로 

저승에 온 코끼리 '쿠쿠리'

그리고 간신히 탈출했지만, 너무 큰 분노가 쌓인 '검은 개'

 

저승 변호사로 변한 해랑이 아니 '왈왈'은

동물들의 억울함을 풀어주고 천국으로 보낼 수 있을까요?

 

이승과 저승이라는 설정과

차사, 사천왕, 염라대왕, 49재 등 우리 전통적인 저승의 이야기들은

아이들에게도 자연스럽게 들려줄 수 있어 좋았다.  

그리고 생명에 대한 소중함과 인간들에 의해 자신의 터전과 목숨을 

잃어가는 동물들에 대한 잔인함을 반성하게 된다. 

 

생명에 대한 소중함을 전하며 아이들과 함께 이야기 나누기 좋았어요. 

이 지구에서 작은 생명체 하나라도 소중히 모두 행복하게 살길 바라며 추천합니다. 

 

*출판사에서 책을 지원받아 작성합니다. 감사합니다. 

 

 

 

나무말미저승변호사왈왈초등책초등책추천창작동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