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ㅇㅇㅇㅇㅇ
https://blog.yes24.com/asy4019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ㅇㅇㅇㅇㅇㅇ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6월 스타지수 : 별1,544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3 / 0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8 | 전체 1573
2017-03-20 개설

기본 카테고리
도련님과 개구멍받이 1권 | 기본 카테고리 2023-06-06 22:12
https://blog.yes24.com/document/1809036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BL] 도련님과 개구멍받이 1권

흔꽃 저
웨일노블 | 2023년 05월

        구매하기

잘 봤습니다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스포 주의

간만에 문학작품 다운 소설을 본 것 같다.

제목만 보면 뽕빨물로 오해할 듯 싶지만 전혀 아니다. 오히려 진중하고 호흡이 긴, 한국 근현대사의 시대적배경을 고스란히 담고 있는 작품이다. 

 

공과 수의 어린 시절부터 시작하여 1권은 12살로 끝이 난다. 그만큼 호흡도 길고 배경과 더불어 우리네 사는삶이 적나라하게 나온다. 신분제는 철폐되었어도 여전히 남아 있는 양반과 중인과의 관계, 남의 집 더부살이하는 처지 등이 잘 나타나고 사투리도 쓰여 토지 생각이 많이 났다. 

 

배경은 40년대 후반이며 1권에서는 한국 전쟁이 발발하고 휴전하는 것 까지 나온다.

공네 집안은 그 금방에서 알아주는 판사 댁이며 공은 귀하디 귀한 4대 독자이다.

안하무인에 까탈스럽고 예민한 성정 탓에 행랑살이 하는 금자네도 쉬이 건들지 못하는 도련님이다. 

그런 집안에 어느 날 공네 아버지인 집안 어르신이 한 아이를 데려 온다. 

이름은 시호며 공 태혁과 동갑이라며 형제같이 지내라고 한다. 

공네 아버지와 어머니는 서로 데면데면하며 사이가 좋질 않아 서로 따로 지낼 정도이다. 공네 어머니는 늘 아버지에게 버림 받았다고 생각해 자기 연민에 빠져 있다. 그런 마님이 시호를 보자마자 멱살을 잡아 폭력을 가한다. 그리고 가족 싸움이 시작되자 놀란 시호는 태혁의 손을 잡고 얼른 도망간다. 그러면서 귀를 막아주고저런 나쁜 말을 듣지 말라며 오히려 태혁을 다독인다.

그 순간 태혁은 시호가 마음에 들어오기 시작한다. 

 

비록 시호는 개구멍받이, 종놈의 자식이라며 손가락질을 당하지만 도련님 곁에 꼬옥 붙어 있는 탓에 함부로하는 이가 없다. 도련님인 태혁은 시호를 위해 사랑채에서 같이 식사를 하고, 같이 공부를 하고, 같은 방에서잠을 잔다. 

 

태혁은 워낙 깔끔떠는 성격과 예민한 성정을 가졌는데 그 모든 것이 시호에게는 무용지물이다.

행랑살이 하는 금자네 식구가 결혼을 하여 다같이 국수를 나눠 먹는데, 침이 섞여야 부부라며 자신은 결혼을한다면 결코 저 의식만큼은 하지 않겠다 다짐한다. 다들 한 그릇에 여러명이 달려들어 국수를 나눠 먹지만 도련님인 그에게는 고명 가득 두둑한 그릇이 주어진다. 그리고 당연히 태혁은 시호와 국수를 나란히 나눠 먹는다. 

 

그리고 아이들과 전쟁 놀이를 하다 다친 시호를 데리고 와 진정시켜주며 상처에는 침을 발라야 낫는 다는 시호에게 자신이 할짝이며 상처에 침을 발라주고, 반대로 시호가 자신의 어깨에 침을 바르려 입술을 데는 순간시호에 대한 남다른 감정을 자각한다. 그리고 시호는 아직이며 자신만이 이 감정을 깨달았다며 언젠가 시호도 같은 감정을 깨닫는 순간 반드시 그 옆에 있겠다고 생각한다. 

 

그리고 갈등은 후반부에 가서 터진다.

무덥던 어느 날, 펜촉을 가지러 행랑채에 들린 시호는 밖에서 금자네가 자신의 어머니와 이 집안의 관계를 말하는 것을 듣는다. 이름도 서운이며 출생 신고 조차 못했다는 불쌍한 어머니는 이 집 어르신이 자신의 어머니를 좋아한 탓에 마님과 그 외가가 어머니를 미워하고 억지로 나쁜 짝을 짝지어준 탓에 늘 맞고 살았다는 것을알게 된다. 또한 자신 때문에 어머니가 죽었다고 자책하며 사흘간 지독하게 앓게 된다. 태혁도 그 사실을 알게 되자 시호에게 눈물로 사과를 하지만 오히려 시호는 태혁이 사과를 하는 것이 안쓰럽다. 그리고 자신이 입고 자고 먹고 했던 모든 것들이 자신에게 빚을 갚는 어르신의 뜻이라는 것을 깨닫자마자 바로 태혁과 선을 긋는다. 줄곧 형제처럼 자라왔지만 아마 2권부터는 도련님과 더부살이의 처지로 돌아가지 않을까… 그러나 태혁은 자신에게 욕을 해도 상관 없다며 물러서지만 어쩐지 자신에게 선을 그으며 도련님이라 칭하는 그 호칭이 못내 가슴에 박힌다. 

 

1권이 잔잔하여 지루할 줄 알았으나 어느새 끝까지 읽어버린 작품이다.

비엘에도 이런 작품이 있다는 것에 감사할 정도로 하나의 문학을 읽은 기분이다.

작가님의 필력도 좋으시고 모든 캐릭터가 살아 움직이는 듯이 생생하다. 

키워드에 의존하여 쓰여진 것이 아닌 한 가문의 가족사와 시대사가 고스란히 담겨 있어 더욱 몰입하기 좋았다. 거기에 천천히 각자의 감정선을 보여주는 공과 수까지… 너무 좋았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김대리의 쉽게 뜨는 요즘 니트 | 기본 카테고리 2023-06-05 22:32
https://blog.yes24.com/document/1808588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김대리의 쉽게 뜨는 요즘 니트

김대리 저
웅진리빙하우스 | 2022년 01월

        구매하기

너무 알찬 구성입니다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웅진리빙하우스에서 출간한 김대리님의 <김대리의 쉽게 뜨는 요즘 니트> 리뷰입니다.

코바늘 입문 한 달 차인데, 요새 대바늘에도 도전하고 싶어 바늘이야기의 김대리님 유튜브를 보고 첫 의류인 <울리울리 키치 브이넥 조끼>를 뜨는 중입니다. 워낙 영상에서 겉뜨기, 안뜨기만 아는 생초보도 옷을 만들 수 있게끔 친절하고 자세하게 설명해 주셔서 너무 만족스럽게 옷을 만들고 있어요. 

저만 그런건지 모르겠지만 뜨는 와중에도 다른 작품을 하나 더 뜨고 싶잖아요?

그래서 시중에 나와있는 김대리님의 책을 픽해서 구매했습니다.

종이책으로 사지 않고 이북으로 산 것은 패드로 편하게 넘기고 체크하면서 보려고 했거든요. 

종이책은 아무래도 넘기고 계속 뜨개를 하는 것에 한계가 있을 것 같았고, 무엇보다 자리 차지 문제와 이북이 가격이 상대적으로 조금 더 저렴해서 좋았습니다.

아무튼.. 

대바늘의 기초부터 게이지 계산 하는 법, 부자재 설명, 실 설명과 실착 사진들까지 세세하게 나와 있어 생초보는 이 책 하나만 있어도 탑다운은 정복 가능해 보입니다.

게다가 난이도별로 나눠져 있어서 자신의 실력을 가늠하며 뜨기도 좋구요. 

서술형 도안이라 더더욱 좋았습니다. 

지금 뜨는 조끼 다 뜨면 다음엔 <드리프터 베이직 탑다운 스웨터>를 도전해 보려구요. 

아쉬운 것은 전체적으로 겨울 의류라 여름 소품이 없다는 점 일까요. 

다음 책은 여름 의류와 소품으로 가득찬 책이면 좋겠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시한부 연인 | 기본 카테고리 2023-06-05 22:24
https://blog.yes24.com/document/1808582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100% 페이백] [대여] 시한부 연인과 비혼 생활 중입니다 1

연서나 저
필연매니지먼트 | 2023년 03월

        구매하기

잘 봤습니다.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2023년 3월 필연매니지먼트에서 출간한 연서나 작가님의 <시한부 연인과 비혼 생활 중입니다 1권> 리뷰입니다.

본편의 대략적인 내용과 개인적인 감상평이 포함되어 있으니 열람에 유의하시길 바랍니다.

눈길을 끄는 제목과 아름다운 일러스트 표지에 홀려 대여해 읽어봤습니다.

제목에 비혼이 들어가는 로맨스 소설이라니.. 솔직히 아이러니 하다고 생각합니다. 소설에서 현실 찾기도 뭐하고 아무튼 되게 떨떠름하게 읽었어요. 또, 모든 장면들이 여주의 능력 부각을 위해 설정한 것 같아서 아쉬웠어요. 능력있고 당당한 여주와 반대로 자낮인 남주의 조합이 좋았지만 너무 남주의 매력을 깎아내리고 여주 위주의 소설인 것 같아 아쉬웠어요. 모든 인물들의 매력이 적절하게 분배되어 전개되었다면 더 좋았을 듯.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광란의 밤 | 기본 카테고리 2023-06-05 22:19
https://blog.yes24.com/document/1808580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100%페이백] [대여] 광란의 밤

채루 저
세이렌 | 2023년 04월

        구매하기

잘 봤습니다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2023년 4월 세이렌에서 출간한 채루 작가님의 <광란의 밤> 리뷰입니다.

본편의 대략적인 내용과 개인적인 감상평이 포함되어 있으니 열람에 유의하시길 바랍니다.

처음에는 회빙환 없는 로판이라길래 궁금해서 대여했는데 생각보다 많이 고수위 단편의 뽕빨물이였어요. 

단편이라 그런지 전개 속도가 무척 빠르게 진행되는데 개연성은 많이 떨어집니다. 

특히 어색했던 것은 인물들의 말투가 너무 적응하기 어려웠어요. 

소재와 배경에 비해 많이 유치한 감이 있었습니다. 

그냥저냥 킬링타임용으로 보기 좋을 듯 합니다.

단편이 아니라 외전이 붙어서 나왔더라면 더 좋았을 것 같긴 해요. 

잘 봤습니다 .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치트데이 | 기본 카테고리 2023-06-05 22:14
https://blog.yes24.com/document/1808577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BL] 치트 데이(Cheat Day)

일면식 저
텐북 | 2022년 02월

        구매하기

잘 봤습니다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2022년 2월 텐북에서 출간한 일변식 작가님의 <치트 데이> 리뷰입니다.

본편의 대략적인 내용과 개인적인 감상평이 포함되어 있으니 열람에 유의하시길 바랍니다.

 

타 플랫폼에 외전이 떴길래 곧 예스24에도 외전이 출간할 것 같아 얼른 구매해 읽어봤습니다.

일면식 작가님의 새벽열을 워낙 재밌게 봤던 터라 기대를 많이 했는데 작가님 특유의 음침하고 집착하는 공이 나와서 좋았어요. 단편인데도 씬도 적당하게 나오고 만족스럽게 읽었지만 아쉬운 점은 왜 본편, 외전 나눠서 출간하는지 궁금하네요. 외전이 아니라 1권, 2권으로 봐야 할 만큼 기승에서 끝난 느낌이 강했거든요. 사실 다른 작품인 새벽열도 1,2부가 선출간 되고 3부가 늦게 나왔는데 그것도 비슷한 느낌을 받았습니다. 텀을 길게 내서 출간할 것이 아닌 아예 한번에 나왔으면 어땠을까 생각이 듭니다. 

외전의 빠른 출간을 기다리겠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2 3 4 5 6 7 8 9 1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