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하.루.
https://blog.yes24.com/belepoque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하루
님의 블로그
파워 문화 블로그

PowerCultureBlog with YES24 Since 2010

1·2·4·5·16기 공연·음악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9월 스타지수 : 별6,186
전체보기
하루의 에세이
하루의 프랑스어
하루의 책읽는 일상
창작오페라대본리딩
세자매 독서클럽
내가 듣는 음악
궁극의 오페라대본
클래식과 오페라
넓은 세상
에필로그
스크랩글
나의 리뷰
세계문학
한국문학
인문사회
경제경영
자기계발
프랑스어
에세이
고전
역사
여행
사람
예술
동화
영화
음반
나의 메모
기억하다
함께쓰는 블로그
기본 카테고리
태그
넓은세상 거대토끼 창작오페라만호쇼케이스노적봉야외무대 창작오페라만호1막2장정령이된삼학녀의노래 1막1장서곡과유달무사의노래합창선상수어 만호 목포진성 조선최초의수군기지 창작오페라공연용포스터 프로필쓰기
2023 / 0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최근 댓글
하루님~ 2023년 새해 원하시는 일.. 
창작오페라 만호 "쇼케이스" 성공적으.. 
앗! 지난번에 말씀하신 오페라인가요?.. 
하루님! 창작 오폐라 <만호&g.. 
나는 누구인가? 나는 무엇을 하고 있.. 
새로운 글

전체보기
넓은 세상으로 | 넓은 세상 2023-01-11 11:31
https://blog.yes24.com/document/1740916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거대핑크토끼를 만나다

넓은 세상으로 나가고 싶네요!

올해는 뭐든 꾸준하게 하는 나를 만나고 싶어요!

작은 것부터 서서히 하면 되겠지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2)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7        
창작오페라 [만호] 쇼케이스 일정 | 창작오페라대본리딩 2022-10-13 15:57
https://blog.yes24.com/document/1700509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4)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7        
1막2장 정령이 된 삼학녀의 노래 | 창작오페라대본리딩 2022-10-13 15:47
https://blog.yes24.com/document/1700506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무대배경 : 어느덧 세마리 학이 하늘에 떠돌다 삼학도가 보이는 진성에 살짝 내려 앉는다.

세마리 학은 삼학녀의 분신으로 이내 사람의 모습으로 변신한다. 하지만 삼학녀는 사람이 아닌 정령이다.

삼학도의 정령으로 등장하는 삼학녀 세명

삼학녀1

학이 되어 이승을 떠돌다 유달에 머물렀지

우리의 보금자리가 보이는 곳 목포진

늠름하고 차가운 음성에 이끌려 왔구나

삼학녀2

학이 되어 이승을 떠돌다 유달에 머물렀지

우리의 자리는 삼학도 아! 여기는 목포진

맞아요 그 음성에 이끌려 왔어요

삼학녀3

영혼이 머무는 자리 유달산이여

우리의 보금자리 삼학도여

그 음성이 들린 이곳은 목포진

삼학녀123

무예가 출중하고 늠름한 유달무사

삼학녀 한서린 삼학도를 보았을까

목포진 올라서니 섬인듯 육지인듯

우리의 보금자리 서러움 엉켜있네

삼학녀1

지난 날이 그리운가요?

삼학녀2

지난 날은 다시 오지 않죠

삼학녀3

지난 날은 버려진 날이죠

삼학녀123

그림자가 없는 우리는 삼학도의 정령이라네

유달무사 곁을 떠도는 우리는 정령이 되었네

망망대해에서 끝내 학이 되어 날아왔지만

무술수련에 능한 그의 화살에 쓰러졌네

살아생전 이루지 못한 사랑에 원한이 서려

천상에 오르지 못한 채 떠도는 넋 삼학도에 묻혔네

(분위기 전환)

삼학녀1

정령이 된 삼학녀는 무엇이든 할 수 있지

정령의 능력을 시험해보자

삼학녀2

누군가 사랑에 빠지면

누군가 사랑에 빠지면 그 사랑에 장난을 칠거야

삼학녀3

그 사랑이 이루어지지 않도록

그 사랑이 이루어지지 않도록

그 사랑에 장난을 칠거야

삼학녀123

지난 날은 다시 오지 않죠

지난 날은 버려진 날이죠

누군가 사랑에 빠지면 누군가 사랑에 빠지면

그 사랑에 장난을 칠거야

이루어지는 일은 없을거야

 

무대배경 : 정령들의 웃음소리가 메아리를 남기고 목포진성에 울려퍼진다. 정령들의 장난과 서늘한 밤바람이 뒤섞이고 장면은 목포진성의 만호의 방으로 바뀐다. 목포만호는 잠을 이루지 못하고 뒤척인다. 

목포진성의 축조에는 목포백성들이 동원되었고 농사가 업인 그들의 시간은 바삐 돌아갔으며 생계와 의무사이에서 백성들의 원성은 커져만 갔다. 이에 목포만호의 근심은 깊어졌으며 수시로 백성들의 분노에 귀를 기울여야 했다. 

대사 / 목소리

백성1 목소리

허구헌 날 쎄빠지게 돌성을 쌓으라니.... 나 못살것네

백성2 목소리

엇그제 추수도 못하고 계속 이 지랄이여... 벼가 익다못해 썩어부럿제, 나랏님은 우릴 뭘로 아는겨?

백성3 목소리

왜구새끼들 못댕기게 성을 맹그는디, 한양서 맹글 사람도 와야 할 거 아닌가... 새끼들은 배고파 디져 불것다고 시방 난리여

백성123목소리

오메... 다 디져 불것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6        
만호 시작 1막 1장 | 창작오페라대본리딩 2022-09-29 17:12
https://blog.yes24.com/document/1694930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창작오페라 [만호]

역사적 배경 : 1502년 연산군 8년 목포진성

등장인물

만호(테너) : 목포진 만호

유달무사(바리톤) : 유달산 전설의 무사

삼학녀1(소프라노) : 삼학도 세마리 학의 정령

삼학녀2(소프라노) : 삼학도 세마리 학의 정령

삼학녀3(메조소프라노) : 삼학도 세마리 학의 정령

나주아기씨(소프라노) : 나주목사의 딸

나주목사(베이스) : 나주목의 고위관리

나주이전(슈필테너) : 나주목의 하급관리

무장과 관원들 (합창)

유모(연기자)

사령(연기자)

 

서곡 /

조선 초 수군의 근무방식은 선상수어의 원칙을 따랐다. 정박된 배에서 수군이 머물며 왜적 출몰시 배를 이끌고 왜선을 쫒아내는 방어적 방식이었던 선상수어는 왜적의 침입을 방어하기에 어려움이 컸다. 이에 1438년 세종 14년 전라우수영내 우도 만호 이각의 상소로 무안 목포에 진을 두고 만호와 병선을 주둔케하엿다. 이후 성종과 연산군시대를 거쳐 수군의 주둔지로서 면모를 갖춘 목포진성이 축조되었으니, 때는 1501년 연산군 즉위 7년째였다. 하지만 진성축조는 목포백성이 동원된 결과였고 목포백성은 생업인 농사와 진성축조의 부역을 감당해야만 했다. 

서곡 끝/

 

(서늘한 밤하늘의 별빛이 삼학도의 어둠을 밝히고, 그 옛닐 전설 속 무사를 닮은 이가 진성에 등장한다.

강렬한 등장으로 무대가 열린다.)

1막 1장

- 목포진성의 노래 / 유달무사(바리톤)

목포진성

유달산 봉수 가까이에 닿은 땅

산기슭 돌밭 거친 곳에 닿은 성

목포진성 목포진성

일천삼백육척의 둘레

우물 하나 연못 하나

강물이 바다로 진입하는 길목에 

거대한 요새가 거대한 요새가 보인다

목포진성 수군진성

유달산 봉수 가까이에 닿은 땅

목포진성 목포진성

 

- 선상수어 / 유달무사와 합창

Ref) 선상수어 선상수어

        선상수어 선상수어

병선을 이끌고 해상을 오가라

수군의 의무를 다하라

군량과 군기를 높이 쌓아라

빈번한 왜적의 침입에 

대비하라 대비하라

-유달무사

어제의 역사는 끝났다 해상의 시대가 왔노라

노령의 마지막 용솟음 영혼이 거쳐간 산줄기

유달산 천혜의 요충지 노령의 마지막 봉우리

다도해 이어진 서남단 땅끝의 유달산 유달산

해상의 시대가 왔노라 성곽에 깃발을 올려라

 

(성곽에 깃발이 오르고 젊은이는 유달산을 향해 달려간다. )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7        
창작오페라 [만호] 포스터가 나왔습니다. | 창작오페라대본리딩 2022-09-29 16:42
https://blog.yes24.com/document/1694919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2)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5        
1 2 3 4 5 6 7 8 9 1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트랙백이 달린 글
아! 피아노
그들만의 몽상과 오만
횡설수설은 아니겠지
스크랩이 많은 글
내용이 없습니다.
많이 본 글
오늘 78 | 전체 5249590
2007-10-18 개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