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Katikati Lighthouse
https://blog.yes24.com/ccypoet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은이후니
등대 쪽으로 한 걸음 더, 너는 거기에 있다. 언제나 있다.
파워 문화 블로그

PowerCultureBlog with YES24 Since 2010

1·9기 책

5기 창작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1월 스타지수 : 별4,283
전체보기
나의 리뷰
남쪽나라 작은 섬
그 섬 안의 등대
그 등대 안의 사내
연필과 노트
배낭과 지도
카메라와 스크린
테이프와 축음기
나의 리뷰
도서리뷰
영화리뷰
음악리뷰
나의 메모
따옴표 책방
느낌표 글방
태그
트임 Babylon bablyon YasminaReza 당신이라는제국 TheMusicShop Pefect TheUnlikelyPilgrimageofHaroldFry ASnowGardenandOtherStories ASnowGarden
2023 / 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트랙백이 달린 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많이 본 글

전체보기
김연수 읽기를 마치며 | 연필과 노트 2010-03-28 08:10
https://blog.yes24.com/document/216717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지난 서너 달 동안 김연수의 책들을 읽으면서 또 리뷰들을 쓰면서 무척 행복했다. 그게 장편소설이든, 소설집이든, 산문집이든 그의 문장은 나를 한껏 사로잡았다. 유쾌한 농담처럼 가볍게 읽히지만 그러면서도 예민하게 포착한 삶의 어떤 기미를 가득 담아내고 있고 또한 오래 익혀서 향기로워진 사유까지 잘 가미하고 있는, 그래서 읽고 난 뒤 내 안에서 오래 공명했던 아름다운 문장들.

 

하지만 내가 단순히 그의 문장에 사로잡힌 거라면, 그의 책들을 읽고 그렇게 꼼꼼하고 긴 리뷰들을 쓰지는 않았을 것이다. 그가 아름다운 문장들로 직조해낸 거대한 이야기의 세계는 전개되어 나갈수록 그 출구가 보이지 않는 미로처럼 나를 매혹시켰고, 그래서 섣불리 그 출구를 보여주지 않는 그의 작품 세계를 내 나름대로 해석해보자는 욕망을 품게 된 것이다. 거기에 지난해 그에게 진 빚을 갚고자 하는 마음이 덧붙여져서 제법 긴 리뷰들을 쓰게 되었다.

 

내 블로그를 찾아오는 많은 이들에게 그 리뷰들은 너무나 길고 또 너무나 분석적이어서 아마도 좀 읽기가 힘들고 지겨웠으리라. 너무나 자세히 내용을 밝히거나 또 너무 많이 본문을 인용한 것도 있어서, 책을 구입하기 전에 그저 참고 삼아 리뷰를 읽어보는 이들에게는 그리 적당한 리뷰가 아니었을 수도 있겠다. 하지만 나 스스로는, 그런 작업을 통해서 그 동안 잘 모르고 있었던 한 작가를 내가 가장 좋아하는 작가들만을 모신 나만의 판테온에 새로 모실 수 있게 되었으니, 얼마나 즐겁고 보람있는 시간이었는지... 그러니 부디 이해해 주시기를.

 

이제 김연수 읽기를 마치며 내가 바라는 것이 하나 있다면, 절판 또는 품절이어서 사 보지 못한 그의 다른 책들, 즉 『가면을 가리키며 걷기』, 『7번 국도』,『스무 살』이 재출간되는 것. 작가 자신의 말로는 『7번 국도』는 revisit 형식으로 다시 출간될 거라고 하니, 조만간 만나 볼 기회가 생기겠지만 다른 두 작품은 어떤지 모르겠다. 아무쪼록 멀지 않은 장래에 이번에 내가 만나지 못했던 김연수의 세 작품을 만나게 될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이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12)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이곳은 아직도 아무도 없나요? 은이후.. 
스크랩이 많은 글
내용이 없습니다.
오늘 22 | 전체 1700267
2003-12-31 개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