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프로아무말러
https://blog.yes24.com/eongeun
리스트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천재
내용: 주관적 기준 / 구성: 오탈자, 편집 오류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5월 스타지수 : 별22,293
전체보기
 
나의 리뷰
구매
대여
기타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3 / 05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오늘 33 | 전체 5480
2014-05-13 개설

대여
참견과 구원 사이 | 대여 2023-05-25 20:09
http://blog.yes24.com/document/1803200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대여] 참견과 구원 사이 (외전증보판)

빼수 저
예원북스 | 2020년 02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보육원 출신인 남주는 아버지 같은 존재라 믿고 있었던 회장에 의해 하루아침에 여주에게 버려지게 돼요. 버려지는 게 두려운 남주는 돔 성향에 엄청난 남성 편력을 가진 여주에게 복종하게 되고, 여주는 순종적인 남주에게 점차 빠지게 되는데...
일반적인 재벌남 sm물에서 성별 반전한 이야기. 개인적으로 sm 관계에서 감정선에 만족한 작품이 별로 없는데 이 작품도 그랬어요. 피학적 취향 자체를 이해할 수 없다 보니 폭력까지 수용하는 사랑을 납득할 수가 없음.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이 바다에 당신의 숨을 | 대여 2023-05-24 23:57
http://blog.yes24.com/document/1802915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대여] [세트] 이 바다에 당신의 숨을 (총2권/완결)

위영 저
신영미디어 | 2021년 11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할아버지가 돌아가신 후 할아버지의 친우(남주 집안)의 도움으로 부족함 없이 잘 살아왔던 피아니스트 여주는 오랜만에 만난 남주에게 집이 빚더미에 앉아있고, 빚 탕감을 위해 엄마가 자신을 팔아넘겼다는 것을 알게 돼요. 졸지에 남주네 와 계약하게 된 것도 모자라 욕심 많은 엄마는 여주를 남주와 강제로 결혼시켜 뼛속까지 빨아먹을 생각까지 하고 실제로 그 일을 실행시키기까지 해요. 남주를 짝사랑하는 여주와 달리 남주는 여주 집안의 행태에 극혐하고....
가족 잘못 둔 탓에 짝사랑하는 남자한테 극혐당하는 여주가 안타깝긴 한데 여주 엄마가 정말 염치라곤 없는 사람이라 남주의 혐오심이 납득이 갔어요. 여주도 동생 때문이라고는 하나 남주에게 기생한 건 맞아서 오히려 남주가 후회하는 게 이상하게 느껴졌어요. 돈 뜯기고 원치 않는 결혼까지 해줬는데 다정하기까지 하란 말이냐.. 그나저나 아무도 죽는 상황이 아닌데 자꾸 단말마를 외쳐서 신경 쓰였어요. 워낙 여기저기 많이 있는 오류라 단말마를 짧은 비명으로 쓰는 것도 웹소적 허용인가 싶긴 한데..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아이를 낳았으면 합니다 | 대여 2023-05-24 22:32
http://blog.yes24.com/document/1802844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100%페이백] [대여] 아이를 낳았으면 합니다

문정민 저
로아 | 2023년 02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1년 시한부가 된 아버지의 소원인 결혼과 출산을 이뤄드리기 위해 맞선 뺑이를 돌던 남주가 돌연 7년 전 자신에게 고백했던 여주를 떠올리고 급발진 프러포즈하는 이야기.
남주가 시작부터 휴게실에서 쉬고 있는 여주에게 다짜고짜 자길 여전히 좋아하냐며 덮쳐요. 근데 여주는 또 좋다고 헬렐레 넘어감.. 냅다 결혼해 아이 낳아달라는 남주 제안에 모욕감 느껴놓곤 사정 듣고는 아버지가 많이 위독하신가 보다, 속궁합 잘 맞는지 확인해 봐야지 하는 저세상 정신머리와 경악스러운 전개에 현기증 나서 더 읽지 못하고 덮었어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2 3 4 5 6 7 8 9 10
진행중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