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신통한 다이어리의 마음 발자국
http://blog.yes24.com/helpmeoo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신통한다이어리
신통한 다이어리는 눈물겹지만 편안한 길을 걷는다
파워 문화 블로그

PowerCultureBlog with YES24 Since 2010

15·16·17기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9월 스타지수 : 별7,865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소설
에세이
전창수 시모음
명상
즐겁게 즐겁게
마음 발자국
나만의 공간
신다의 해우소
신통한 다이어리 리뷰
나의 리뷰
2021 신다의 감상
문학과 함께
에세이 리뷰
시 리뷰
소설 리뷰
글쓰기 리뷰
신춘문예
신통한 한줄평
홍씨의 하루
리뷰가 좋아 (영화)
리뷰가 좋아 (잡지)
리뷰를 믿어 (상담)
리뷰를 믿어 (글쓰기 자기계발)
리뷰를 믿어 (인문 창의 시사 건강)
리뷰를 믿어 (고전 역사 미술)
리뷰를 믿어 (기타)
박경리 토지
히가시노 게이고
보노보노랑 만화 전체
리뷰 사랑 (예수 경영)
리뷰 사랑 (연애 경제)
리뷰 사랑 (동물 정치)
별로 신경 안 쓴 리뷰
조금만 신경 쓴 리뷰
아무거나 읽어보고 싶은 날의 시
나의 메모
신다의 촌철살인
함께쓰는 블로그
이벤트 참여
태그
아주작은습관 서평단발표 프랑스미스터리 마유쌤 마유캠퍼스 미국인들이가장많이쓰는영어회화코어패턴 코어패턴 이벤트 귀막힘병 이관개방증
2021 / 0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최근 댓글
그 분이시군요. 전 좀 만나면 무릎맞.. 
누군가를 살피기 위해서는 자신부터 잘.. 
신통하다이어리님이 그동안 남긴 수많은.. 
팀 하포드…? 일단 찜이요 ^^ 
기도할 일이 있습니다. 자주 기도하겠.. 

사랑하는 사랑스러운
끝까지 사랑해 | 사랑하는 사랑스러운 2020-11-14 11:15
http://blog.yes24.com/document/1331649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하나

 

 

 

 

고양이는 기뻐하지 않는다

고양이는 슬퍼하지도 않는다

고양이는 사랑을 모른다

아픔을 모르는 고양이

끝까지 끝까지

그렇게 그러나 사랑스럽다

 

 

 

장기

 

 

 

 

장기를 두었다.

사랑을 했다.

그러나

바꾸지 못했다.

나를.

바꾸지 못했다.

나는 지금

나를 사랑하고 있다.

 

 

 

바둑

 

 

 

 

바둑을 둔다·사랑도 한다·이별도 한다·그러나

결코·포기하지·못했다·멈출 수 없는·사랑을

멈추지·못했다·사랑을··한다··한다·

 

 

 

~ 새롭다 ~

 

 

 

 

사랑합니다 이 모든 것들!

사랑합니다 이 모든 아픔!

사랑합니다 이 모든 사람!

사랑합니다 이 모든 기억!

사랑합니다 이 모든 위로!

사랑합니다 이 모든 시들!

사랑합니다 이 모든 사랑!

사랑합니다 사랑합니다 사랑합니다

끝까지 끝까지 끝까지

사랑합니다 사랑합니다 사랑합니다

 

 

 

 

사람들과 함께 ~ 상쾌하다 ~

 

 

 

 

하나도 완성된 적이 없습니다

그러나

하나는 완성을 시켜야 했기에

드디어 완성을 했습니다

이 모든 사람도 이 모든 행복도

이제는 세상으로 뿌려야 할 때

대체 어디 숨어 있었습니까!

우리는 이 모든 사랑 이 모든 행복

그에게 그리고 사람들에 나누어 주고 싶습니다

우리 모두 사랑합니다

진심으로 진심으로 진심으로!

 

----------------------------------------------------------------

 

 

 

 

-----

 

 

산책하러 왔다 ~ 좋다

김치 담그러 왔다 ~ 재미가 있다

신발 신으러 왔다 ~ 흥미가 있다

박씨 찾으러 왔다 ~ 관심이 간다

발을 찾으러 왔다

항구에도 왔다

바로 내가 해결한다!

 

 

 

 

~ 사랑스럽다 ~

 

 

 

 

모르게 왔다가 모르게 가셨습니다

주님은 항상 그렇게 오십니다

모르는 상태이지만 그렇지만 알 것 같습니다

- 언제나 언제나 다시 오시겠습니까

모르지만 오실 줄 믿습니다 오실 줄 믿습니다

 

 

 

-------------------------------

 

 

 

 

사랑하는 신통한 사랑하는 신통한 사랑하는 신통한

사랑하는 신통한 사랑하는 신통한 사랑하는 신통한

사랑하는 신통한 사랑하는 신통한 사랑하는 신통한

사랑하는 신통한 사랑하는 신통한 사랑하는 신통한

사랑스러운 신통한 사랑스러운 신통한 사랑스러운 신통한

진심어린 신통한 진심어린 신통한 진심어린 신통한

진심어린 신통한 진심어린 신통한 진심어린 신통한

 

사랑하는 사랑스러운 진심어린 신통한

 

 

 

초록과자와의 만남 후기

 

 

 

 

 

발가락이 닮았습니다 발가락이 닮았습니다 발가락이 닯았습니다

이별도 사랑도 슬픔도 모두 다 이렇게 따라해 봅니다

발가락이 닮았습니다 발가락이 닮았습니다 정말 닮았습니다

우리는 이렇게 사랑을 합니다.

 

발가락이 닮았습니다 발가락이 닮았습니다 발가락이 닮았습니다

정말 닮았습니다 정말 닮았습니다

사랑합니다 사랑합니다 사랑합니다 사랑합니다 사랑합니다

 

우리는 이렇게 사랑을 합니다

이별도 사랑도 슬픔도 모두다 이렇게 따라해 봅니다

○○○●●●□□□■■■◇◇◆◆

사랑합니다 사랑합니다 사랑합니다 사랑합니다 사랑합니다

 

사랑해 행복해 고마워 열심히 살아서

우리 모두 우리 모두 ◆◆□□□■△도 피곤해 그래도

끝까지 행복해 끝까지 사랑해 끝까지 고마워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2        
끝까지 사랑해 | 사랑하는 사랑스러운 2020-11-14 04:31
http://blog.yes24.com/document/1331610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초 대

 

 

 

 

Invite my heart.

나의 마음에 초대합니다.

Invite my love.

나의 사랑에 초대합니다.

 

초대합니다 저 눈물 너머

 

 

 

 

만남은 끝이거나 시작이거나

 

(Meet is End or Start)

 

 

 

 

만남은 끝 (Meet is End)

또는 (Or)

그러나 (but)

만남은 시작 (Meet is Start)

 

그러므로 그러므로 그러므로

(And And And)

 

 

 

 

끝나지 않는 이야기

(Never Ending Love)

 

 

 

 

Forever

영원히

 

Because say

왜냐거든

 

Just Smile And

그냥 웃으며

 

SayYa~! Blue say

파랑야~! 라고 불러요

 

 

 

연필과 지우개

 

 

 

 

연필은 지우개를 사랑합니다.

잘못 쓰면 지울 수 있는, 지워주는

지우개를 사랑합니다.

지우개도 연필을 사랑합니다.

자기를 사랑하니까 아닙니다.

자기를 쓰니까, 쓰게 하니까 아닙니다.

이유는 없습니다. 둘이는 서로 사랑합니다.

 

 

 

 

 

 

나는 배낭을 매고 길을 걷는다 누군가와 함께 누군가와 함께

눈에 보이지 않는 그들은 보이지 않는 길을 걷는다

 

어렵고 힘들고 무서운 길

혼자서 길을 걷는다

 

그 어느 순간

그들이 하나씩 보이기 시작했다

 

어느 덧 내 곁에 와서

웃으며 손을 흔드는 그들

나를 향해 웃음 짓는 그들에게서 보이는 희망

그 희망을 안고 또 다시 걷는 길

 

내게 사랑이 무엇인지 희망이 무엇인지

알려주는 그들

혼자 걷고 있다고 생각했던 내 눈에

고이는 눈물

 

혼자라고 생각했던 그 길.

이제는 혼자가 아닌 그 길.

바로 그 길.

 

 

 

오늘 밤 핸드폰

 

 

 

 

언제나 사랑은 오래 참는다

언제나 이별은 힘들지 않다

언제나 바람은 불지 않는다

언제나 행동은 변치 않는다

언제나 이별은 슬프지 않다

언제나 슬픔은 변치 않는다

언제나 행동은 슬프지 않다

언제나 믿음은 변치 않는다

언제나 눈물은 아름 다웁다

언제나 바람은 불지 않는다

 

 

입술 지워지다

 

 

 

 

1. 입술이 지워지다 ? 깔끔하게

2. 입술이 깨끗하다 ? 정돈

3. 입술이 정신없다 ? 사람

4. 입술이 사랑스럽다 ? 오해

5. 입술이 항상 ? 정리 중

6. 입술이 발가락을 좋아한다 ? 진심

7. 입술이 항상 좋다 ? 연애

8. 입술이 움직인다 ? 영원

 

 

 

눈물

 

 

 

 

구름이 말을 한다.

구름이 말을 한다.

구름이 말을 한다.

 

실망은 하지 않는다.

실망은 하지 않는다.

실망은 하지 않는다.

 

눈물을 흘린다.

눈물을 흘린다.

눈물을 흘린다.

 

이별은 하지 않는다.

이별은 하지 않는다.

이별은 하지 않는다.

 

마음은 변하지 않는다.

마음은 변하지 않는다.

마음은 변하지 않는다.

 

 

어쩔 테냐!

 

 

 

 

이별을 하지 못하겠는데 어쩔 테냐!

바람을 통제하지 못하겠는데 어쩔 테냐!

사람이 사람이 그리운 걸 어쩔 테냐!

이별이 쉽지 않은 걸 어쩔 테냐!

항상 그리움이 남는 걸 어쩔 테냐!

그래도 그래도 희망은 있다 희망은 있다

 

 

 

그래서 그래서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2)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2        
끝까지 사랑해 | 사랑하는 사랑스러운 2020-11-10 00:13
http://blog.yes24.com/document/1329922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배우랑 인터뷰랑

 

 

 

 

허공에 대고 날리는 인터뷰용 멘트

이번 영화 기대하셔도 좋습니다.”

 

- , 보시고 난 후의 정신적 피해는 보상하지 않습니다

 

 

초록색 깡통

 

 

 

 

 

오늘도 길을 걷다

우연히 발견한

초록색 깡통

 

, 나는 그걸 걷어차

미안하다는 말조차

나오지 않은

 

----------------------

이이이이

이이이이

----------------------

 

바람이 몹시 분다

 

 

 

리 모 콘

 

 

 

 

사랑한다!

현명하다!

진짜눈물!

나는이름!

 

엉뚱한 너!

(Remote control!)

 

 

 

초록과자와의 만남

 

 

 

 

깜짝이야!

 

기가 막힌 그 만남

 

정성들여 만든 그 과자

 

깜짝이야!

 

그 사람은 여전히

 

 

색종이

 

 

 

 

색종아 색종아 색종아

 

너도

 

날마다 닮아가는구나

 

그러나

 

변하지 않는 너의 색

 

감사함으로 감사함으로

 

 

 

색연필

 

 

 

 

얘야!

 

왜 불러?

 

같이 놀자!

 

엄마 왜 그래?

 

 

풍선과 바람넣기

 

 

 

 

아 그래!

 

또 한다!

 

너 스스로?

 

나 혼자는……

 

너 누군데?

 

나는 풍선.

 

너는?

 

나는나는

 

 

 

바 삭

 

 

 

 

바삭하게 대화를 하고

 

바삭하게 과자를 먹고

 

바삭하게 사랑을 한다

 

바삭 바삭 바삭 바삭 바삭 바삭 바사삭……

 

 

 

아마츄어

 

 

 

 

난프로!

 

사랑해!

 

정말로?

 

서투르다.

 

그래도

 

넌프로?

 

우리 모두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2        
끝까지 사랑해 | 사랑하는 사랑스러운 2020-11-07 18:29
http://blog.yes24.com/document/1328877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망할 망()

 

 

 

 

인류의 거사(巨事)

이성적으로 이루어진다

 

 

 

 

치 질

 

 

 

 

뱃속 가득한

감당하기 힘든 무게를 덜어내고

남겨진 아픔 견디기 힘들어

긴 시간 서성거리는 육체의 탄식.

 

비워도 비워도 자꾸만 짓이겨지는.

 

 

 

달 빛

 

 

 

 

철저하게

희미해진 불빛

흔들린

 

하나의 고독

 

바람조차

멈춰진 어두움.

 

 

 

 

 

 

하늘을 기듯

땅이 흔들리고

 

거리는 스산한

소용돌이

 

온통

 

물드는 노을에

사라지는 너.

 

 

 

 

 

 

 

도시 한복판에

궁상을 떨고 앉은

너의 모습은 늘 고독

 

동전을 탈탈 털어

구걸하는 아저씨의

차비를 대고

 

마지막 남은 동전 하난

자판기 커피 한잔.

내 손엔 차표 한 장

 

그들 모두

 

어둠으로 흐르는

별 속의 이별

아무도 다가서지 않는

너의 모습은 여전히.

 

 

 

 

침묵에게 (1)

 

 

 

 

말이 없다

없으면 없다 그래

할 말이 없다

없으면 없다 그러라니까

 

답답해 미치겠다

말 좀 하라니까

 

너는 언제나 그렇게

소리가 없다

 

아마도 그건

세상이 싫은

너만의 까닭.

 

 

 

침묵에게 (2)

 

 

 

싫으면 싫다 그래

싫지도 않다

그러면 좋다 그래

좋지도 않다

 

정말로 미치겠다

입 좀 열라니까

 

너는 나를 슬프게 한다

언제나

 

더 이상

너를 괴롭히지 않겠다

 

아마도 그건

용기가 없는

너만의 까닭

 

그 순간의 침묵.

 

 

 

될까?

 

 

 

이게 될까?

 

순정파 소녀의

사춘기 소년 추적

 

두리번 두리번

어느덧 마흔 네 살

 

이게 될까?

 

 

 

극 복

 

 

 

두려움으로

날카로움으로

 

시작되는 통증의 하루

 

사람이 궁금하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2)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3        
끝까지 사랑해 | 사랑하는 사랑스러운 2020-11-07 18:26
http://blog.yes24.com/document/1328875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상황 착오

 

 

 

잡으려는 사람과

도망치는 사람이

한데 엉켜 붙었네

 

……!!!

 

명 연 설

 

 

 

입에 거품을 물고 연설!

입안 가득 고인 침이 수다의 원천이다.

성심성의를 다해 열심히 떠든 그에게

친절하게도 사람들은 사랑스런 눈길로 야유를 퍼부었다.

 

우우우우우우우우우!

 

 

 

기다림

 

 

 

나를 기다린다.

끝이 없다.

 

 

추상화

 

 

 

태양의 빛이

그림자를 드리웠다

나는 구름이 되어

태양의 그림자에 매고 돈다

 

 

 

초록빛 세상

 

 

 

산사람은 조용히 등불을 켜고

머리에는 초록색 띠를 두른다

산사람은 무엇인가에 눈을 집중하고 있다

그리고, 소리친다.

, 성공이다!”

산사람은 초록색 나무를 들고 나온다.

 

산사람은 산삼에 눈을 집중하고 있다

산삼은 자꾸 익어갔다

급기야는 초록색 빛이 났다

산사람의 눈에 생기가 돌았다

그리고, 산사람은 사라졌다.

 

산사람이 사라지자,

세상이 온통 초록빛으로 물들었다.

 

 

질 문

 

 

 

당신은 한 여름에

하얗게 쌓인 눈을 생각하오?

 

 

 

 

 

바람불면 으슥한 기운이

대책없는 거리에 나뒹구는 조각들.

 

막노동 하루만에 이틀치의 음주량

포만감에 사로잡히면

 

또또

 

바람이 분다.

 

 

 

사 랑

 

 

 

 

자신만의 생각에 갇혀있다는 이유로 사람들 모두 나를 떠났지

 

그때 외로움이 나를 찾아왔어 그만은 나를 떠나지 않았어 심심할 때면 외로움을 불러내어 언제든 그와 함께 놀았어 점점 더 외로움과 노는 게 즐거워지던 어느 날 그는 내게 말했어

: 너를 버려야 할 것 같아

 

나는 문을 활짝 열어 버렸어 그가 떠나든 말든 상관 않기로 했지 그리움이란 새 친구가 찾아왔어 그는 언제나 내 눈을 촉촉이 적셔주었어 그러나, 나는 그 친구를 견뎌내지 못했지 어느 날, 나는 그에게 말했지

: 다시 문을 닫아야겠어

 

내가 있는 곳은 정문(正門) 밖이었어

나는 그리움을 가두고 외로움을 찾아

머나먼 여행을 떠나려 하고 있었지

그때, 풍경화가 나를 찾아 와서 말했어

: 추상화는 이제 그만 버려

 

- 나는 외로움이란 친구를 찾는 대신 그리움이란 친구와 함께 여행을 떠나기로 했어 그 친구가 내게 미소를 보이더군 나는 그의 미소에 하루종일 웃기만 했어 그리움이 밀려들었어 세상은 처음으로 내게 웃음을 주더군. , 너를 찾을 수 있을까?

 

 

 

갈 망

 

 

 

 

너의 입술을

너의 가슴을

너의 사랑을

이성적으로

이성적으로만

 

 

 

 

느끼고 싶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3        
끝까지 사랑해 | 사랑하는 사랑스러운 2020-10-31 17:45
http://blog.yes24.com/document/1325212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사물놀이

 

 

 

 

 

사물의 흐름에 너를 맡겨

-- -- 꽹과리-- 장구 --

- - 꽹과리- 장구-

--꽹과리-장구-

북징꽹과리장구

북징꽹과리장구

북징꽹과리장구

북징꽹과리장구

북징꽹과리장구

북징꽹과리장구

북징꽹과리장구

북징꽹과리장구

북징꽹과리장구

 

나의 흐름에 너를 맡겨

너의 흐름에 나를 맡겨

 

- 그리고 이어지는 판떼기?

 

 

 

 

 

 

 

농 악

 

 

 

꼬리 흔드네

꼬리 흔드네

 

꼬리 날리네

꼬리 날리네

 

- 얇은 사 하이얀 고깔이

고이 접어서 나빌레라-

 

신바람났네

신바람났네

 

악기들들이

신바람났네

 

- . . 꽹과리. 장구.

 

 

 

 

 

짝사랑

 

 

 

OO,

너는 여자가 아닌 듯한

내가 제일로 사랑하는 (?)

 

여자!

 

 

 

 

마마보이

 

 

 

어릴 적 마마보이

어른이 된 마마보이

초등학생

엄마 100원만

20

엄마 100만원만

중학생

엄마 1,000원만

30

엄마 1,000만원만

고등학생

엄마 10,000원만

40

엄마 1억원만

대학생

엄마 100,000원만

50, 의 파파

HuK!

 

 

 

 

 

화 재

 

 

 

 

 

아빠는 죽고 엄마는 화상을 입고

단란한 가정은 깨져버렸다

 

- 그러나, 아이는 웃고 있었다

측은한 마음에 동전 하나를 건네었더니

쏜살같이 구멍가게로 달려간다

 

까맣게 탄 세상이 씁쓸한 웃음을 짓고 있다

 

 

 

 

금 언 (金 言)

 

 

 

 

 

잘못된 말 한 마디,

천냥 빛에 던져진다.

침묵이,

이 세상을 지배한다.

 

 

 

 

길의 나라

 

 

 

 

 

 

 

그 곳에선

길이 살지 않는다

길에 의한

 

꿈만이 살고 있다

 

 

 

 

꿈의 나라

 

 

 

 

 

그 곳에는

꿈이 살지 않는다

꿈에 의한

 

길만이 살고 있다

 

 

 

 

겉치레와 고집

 

 

 

 

 

- 실례지만, 누구세요?

- 실례지만, 말씀 드릴 수 없는데요?

- 그럼, 돌아가시죠.

- 그럼, 들어가지요.

 

이상으로 중계방송을 마치겠습니다

 

 

 

 

무료 영화 카드

 

 

 

 

회사를 짤린 후

6개월을

한결같이 사랑해오던

극장 앞 매표소.

 

손님, 이 회사와의 계약이 끝나서

이제 더 이상 이 카드의 서비스는 안 됩니다.“

 

- 아니, 공짜가 안 된다구?

 

허탈한 마음으로 되돌리는 발걸음.

안경을 벗어놓은 듯한 우울함.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2        
끝까지 사랑해 | 사랑하는 사랑스러운 2020-10-31 08:31
http://blog.yes24.com/document/1324950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매니큐어

 

 

 

 

그는 잘 다듬어져 보관되었고

무럭무럭 자라

다른 손톱의 선망(羨望)의 대상이 되었다

.

 

 

 

 

 

성 선 설 (性 善 說)

 

 

 

 

가엾어라!

저 끔찍하게 착한 人間.

 

 

 

 

 

 

새로운 정치

 

 

 

국가경제난의 타계와

극심한 취업난의 해결을 위해

국가는 마지막으로

불평정책을 내놓았다

 

절대!!

불평하지 말 것!!

 

 

사형수

 

 

 

힘없이 돌아선다,

죄가 많은 그 사람.

 

설레던 가슴,

더는 뛰지 않는다.

 

잘못 선택된 길,

영혼에 파묻힌다.

 

 

 

슬프게도

 

 

 

슬프게도 하루해가 또 뜬다,

슬프게도 하루해가 또 진다.

 

슬프게도 아무

생각도 나지 않는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2)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3        
끝까지 사랑해 | 사랑하는 사랑스러운 2020-10-28 17:09
http://blog.yes24.com/document/1322976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交 感

 

 

 

 

 

아무리 웃고 울어도

내 자신을 내 맘에 맡겨도

사회와의 交感은 생겨나지 않는다

 

아무리 웃고 울어도

내 자신을 내 맘에 맡겨도

사회는 나를 내몰지 않는다

 

아무리 웃고 울어도

내 자신을 내 맘에 맡겨도

살아갈 이유는 생겨나지 않는다

 

아무리 웃고 울어도

내 자신을 내 맘에 맡겨도

사회와의 交感은 이루어져 있으므로

그러므로, 그러므로.

 

 

오 뚝 이

 

 

 

신음소리, 아침을 알리는 신호처럼

매쾌한 연기를 딛고 나는 일어선다

 

뱃속으로 가득 들어찬

온기(溫氣)가 나를 괴롭히듯

 

어둠은 바닷가 건너 깊숙이에

매쾌한 신음소리를 딛고

 

분홍빛 물든 속옷바람

아니

땀에 젖은 빛으로 온통 가려진

 

선명한 도시

 

신음소리, 긴 밤을 이어지는

매쾌한 신음소리를 딛고

나는 일어선다

 

 

 

사 랑

 

 

 

너는 너로

였나 보다

 

 

모조품

 

 

 

 

 

감탄의 눈으로 바라보는

위선의 십자가가 즐비하다

할렐루야, 할레루야

탑 위에는 못박힌 예수

 

탐욕의 눈으로 바라보는

위선의 알부자들이 가득하다

돈많아야, 돈많아야

그림 위에는 그림자 박힌 그림

 

무엇인가

완성된 듯 하다

 

 

눈 물

 

 

 

 

밥을 먹으면

괜히 눈물이 난다

밥은 입을 통해

식도를 타고 흐른다

 

저녁이 되면 형광불빛

눈으로 들어오고

안경 너머 고시생 친구

그만 가라 한다

 

별빛은 아름답다

라고 말하는 것은

어감이 좋지 않다

별빛은 빛난다

라고 말하는 것도

의미가 통하지 않는다

 

별은 아름답다

별은 빛난다

 

 

 

 

 

 

탄다

담배꽁초의 필터

벌겋게 익은 흰자위

밤새 눈 내리고

바라보는 하늘

어둠으로 비춰지는 눈동자

담배 피는 내 얼굴에

이글이글 타는 세개의 눈동자

한개는 연기를 뿜어내고

나머지는 눈동자를 보고 있다

 

거꾸로 불을 붙이다가 문득

힘없는 눈동자도 있었다는 걸 발견한다

눈을 감으면 아무것도 보이지 않는다는

사실도 발견한다

 

그러나 지금

세개의 눈동자는 이글이글

타고 있다

탄다

 

벌겋게 충혈된 흰자위 세개

 

 

 

서울, 대도시, 가을

 

 

 

 

이 땅에 내렸을 때

비로소 알게 된 한가지

 

터벅터벅

오른쪽에 섰던 그림자

왼쪽으로 서고

다시, 나의 앞으로 선다

 

빌딩과 주택 사이

전철역과 찻길 사이

하늘과 땅 사이

어중간하게 걸친 그림자

스물 몇 해에 걸쳐 있던

 

해가 기울고

어둠은 온다 도시의 빛들

새로 밝으면 움직이던 그림자

우뚝 멈춰서 고개 갸우뚱

 

이 땅에 내렸을 때

비로소 알게 된 한가지

 

서울, 대도시, 가을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4        
끝까지사랑해 | 사랑하는 사랑스러운 2020-10-28 16:20
http://blog.yes24.com/document/1322930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저 울 질

 

 

 

나를 적절히

뉘울칠 걸 그랬나?

괜한 잘못 저지르고

이성적 판단 아래

잘못 없다 적당히 우겨대고

잘못 없어도 때론

고개 숙여 뉘우치면

 

그래도 나는

적절하지 않을까?

 

봄 지는 노을처럼

어느 쪽에 무게를 두든

아름답기만 하면 된다(?)

 

 

 

 

 

 

 

修 行

 

 

 

오오-

플라타너스 짙게

깔린 하늘 굽어 우러르는

내 생애 하안중간쯤?

 

지친 개미 한 마리

조약돌 지고 간다

굳게 잠긴 도시의 문

열리지 않는다

 

오오-

뿌옇게 흐린 하늘

세상 밖에 갇힌

내 생애 하안서른쯤?

 

여태껏 지고 있던

수천억개의 감정들이 다

소용없는 짓이로구나!

 

 

 

인 물 화

 

 

 

하늘의 무게 짓눌러 축 처진 어깨

삐죽이며 튀어나온 이빨, 시간의 덧없음으로

그렇게 살아온 인물. 그러나 울부짖는

 

 

 

 

테이프 한 조각

 

 

 

, 터엉, , 텅텅, 터엉, 터엉 -

터덩, , 터덩, , , 터엉, -

 

(테이프 한 조각)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3        
끝까지 사랑해 | 사랑하는 사랑스러운 2020-10-28 16:13
http://blog.yes24.com/document/1322926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숨바꼭질

 

 

 

속전속결

1분간의 정차

순간이 1분에 숨어

영원으로 간다

 

새가 지저귄다

 

완 성

 

 

 

노을이 지다

그녀 속에서 내가

자라나다

숭고한 욕망으로의 질주.

 

노을이 진다

숨 턱턱 막혀

비집고 나갈 틈 없는

내 방에서.

 

욕망이 자라나다

비로소

우리가 되다

 

노을이 지다

 

변 화

 

 

 

팬티 속() 감추어둔 내 방이

두 개의 알을 까고 뿜어대는

새벽, 기차소리 화들짝 놀란

절정(絶頂)의 여인숙(旅人宿) 정적(靜寂)

지나간다, 벌려진 틈 사이

세상이 보인다 둥글지만은 않게

 

신축력 있는

 

 

비 상 (飛 翔)

 

 

 

한 낮의 미풍(微風)

맨 하늘 스미고 지나갔다

그렇게 졸고 있는 사이

비둘기 한 마리 퍼뜩

지상(地上)의 꿈 속으로 날아들어

 

 

 

나의 단잠을 깨우고 지나간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        
1 2 3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
나의 친구
출판사
오늘 221 | 전체 398258
2009-05-19 개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