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순수와 긍정의 공간
https://blog.yes24.com/jeil53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나날이
영혼이 따뜻한 사람들과 순수, 긍정의 느낌을 나누고 싶다. 맑고 고운 삶이 되기를 소망하는 공간이다. 책과 그리움과 자연과 경외를 노래하고 싶다. 감나무, 메밀꽃 등이 가슴에 와닿는다.
파워 문화 블로그

PowerCultureBlog with YES24 Since 2010

1·9·11·12·13·14·16·17기

5·8기 창작

15기 사진·여행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0월 스타지수 : 별0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를 위한
타인을 위한
신을 위한
하고 싶은 말
믿음
소망
사랑
기행기
기타
옮기는 말
블로그 공감
지식을 위한
노래를 위한
덧붙임
참여하는 말
이벤트 참가
이벤트 결과
감동, 이야기
아름다운 시
창작
추억 소환
수필
생활문
기행문
단상
가져온 글
작가들의 글
블로그들의 글
날개
나의 이벤트
리뷰 월별 정리
나의 리뷰
종교 서적
일반 서적
문학 서적
사상 서적
기타
이벤트
특별 리뷰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내가 하고 싶은 말
일반 서적
문학 서적
첨언
한 줄평
함께쓰는 블로그
기본 카테고리
나의 삶
지식과 여유
체험과 믿음
태그
보름달이미지확대도시의건물사이에떠있음. 비행기가눈앞에있다.착륙하는순간이다. 기분이우울할때는바다를본다.바다는내게영혼의안식처같은곳이다. 피랑=절벽 3개의피랑 피란 망양정바라봄내일우리들의노래 비가내리던날동해 개나리지금은활짝피었을것임개나리의소리웃음과울음 호수철새얼음풍경
2023 / 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창작하는 벗
출판사 벗
글나눔 벗들
최근 댓글
둘만의 오봇한 시간으로 명절을 보내셨.. 
우수리뷰 선정을 축하드립니다. 리뷰.. 
나날이님 바쁜 일상 속에서 책을 놓지.. 
좋아요!!! 
두권 다 읽어보고 싶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550 | 전체 5163983
2009-08-28 개설

믿음
소식 | 믿음 2023-08-28 08:51
https://blog.yes24.com/document/1847559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고운 사람들의 여가를 만나는

멀리 날아온 소식을 듣는다

 

숙박지를 따로 마련하지 않은 대천 바닷가

불편을 낙으로 삼은 그들의 열정이

멀리까지 넉넉하게 전해진다

 

간다는 연락은 받았다

하지만 마음에 와 닿지는 않았다

그런데 이 이미지가 날라왔다

그렇게 정겨운 시간을 가지고 있구나 하는 마음이 되었다

 

얼마나 마음을 다한 준비였을까

얼마나 기다린 시간들이었을까

 

그들의 텐트가 아늑하게 느껴지는 것은

정겨운 마음과 함께하는 활기

미래를 내다보는 그들의 마음 때문이리라

 

눈에 보이는 듯한 손길이 느껴진다

나눔이 신뢰가 될 게다

멋지고 아름다운 풍광의 넓은 정원에서

한 때를 보내는 마음들을 고맙게 느껴본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8        
기대감 | 믿음 2023-08-01 07:50
https://blog.yes24.com/document/1834205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한껏 기대감이 높아지는 시간들이 오고 있다. 8월이라는 말을 들으니 체증이 싹 풀리는 듯한 느낌을 받는다. 열사의 더위라 할 지라도 7월이면 아득한 시간으로 다가온다. 그것이 8이라는 숫자와 함꼐 그리 멀지 않았다는 느낌으로 다가오고 실제로도 이제 하루가 다르게 날이 변해갈 것이라는 생각이 든다. 8월 15일 전후해서 날씨가 많이 변한다고 알고 있다. 봄에서 여름이 순식간에 다가오듯 가을이라고 다를 게 없다. 이제 곧 옷들이 가벼워지는 시간이 올 게다. 그때를 마음에 두고 이 더위를 즐기면 된다고 여겨진다

 

아직은 더위가 맹위를 떨치고 있다. 더위에 지칠 수도 있는 시간이다. 지금도 열대야와 폭염주의보가 머물고 있는 시간이다. 하지만 그것의 종말을 예고하는 것들이 주변에 많아지고 있다. 그 가장 기본적인 것이 8월의 시작이다. 8월은 그렇게 우리에게 희망과 그리움으로 다가온다. 오늘도 이 느낌과 친밀함으로 하루를 살아갈 게다. 하루가 화창하게 열리고 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7        
피하는 지혜 | 믿음 2023-07-30 20:03
https://blog.yes24.com/document/1833432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온열 질환자가  많다는 얘기를 한다

시골에서 일을 하던 노령층들이 사망한 얘기도 전해진다

이런 더위 때엔 밖에서 일을 하는 자체가

위험한 일이라고 한다

화면을 보고 있는 마음이 짠해져 온다

폭우에 비틀거렸던 사람들에게

더위가 다시 아픈 곳을 때린다

낮에는 밖에 나가서 움직이는 것이 부담이 된다

건물 안에서 몸을 뉘는 시간들로 지내는 것이

이런 때는 건강을 지키는 일이 된다는 얘기도 한다

한여름이 막바지에 이르면서 아픈 곳을 다시 아프게 하는

자연의 기묘한 움직임을 본다

우린 이런 자연에 거스르지 않고 지켜보면서

시간을 보내는 것이 지혜가 아닐까 한다

더워도 너무 더운 시간들이다

이런 시간을 잘 피해 가는 것이 미래를 

건강하게 만드는 일이 되지 않을까?

찬물로 등목을 하는 시간은 별천지다

마음의 그늘에서 하루를 보낸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4)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0        
평화의 자리 | 믿음 2023-03-22 08:11
https://blog.yes24.com/document/1774526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지난 겨울 내가 좋아하던 호수에 갔던

그 시간을 기념하는 이미지다

얼음이 지도를 그리고 있다

한 민족이 서로 나뉘어 서로를 차갑게 응시하는 듯한

느낌으로 다가오는 분단이다

그 분단의 공간 속에

햇살이 내리쬐고 있다

그리고 지금은 모든 얼음이 녹아 하나가 되고 있다

민족사의 비극은 왜 있었던가

형제들이 왜 서로 묵숨을 겨누어야 했던가

사람들이 서로 다른 것은 당연하다

타인의 생각도 인정해 주는 것이 옳다

자신의 생각만 고집하는 자들은 더불어 살 수 있는 존재가 아니다

호수에 그려진 지도를 보며

따뜻한 햇살을 그리워하는 것은 나만의 일일까

지구의 한 쪽에서 벌어지고 있는 총칼의 난무가

부질없는 이념의 칼날인 듯해 마음이 아프다

귀한 생명들이 호수처럼 평화로워야 하는 자리에

왜 불꽃이 하늘을 날까?

호수의 얼음이 마음의 질문에 답을 해준다

햇살을 찾아라고.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3        
날이 많이 풀리고 있다 | 믿음 2023-03-17 08:41
https://blog.yes24.com/document/1772418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날이 많이 풀리고 있다

아침에는 서늘한 듯하여

방에 보일러까지 넣었다

하지만 해가 중천에 뜨니

집안이 훈기가 돈다

보일러가 필요없는 공간이 되고 있다

옷도 조금씩 얇아져야 하겠다는 생각이 들고

밖으로 나가는 사람들은 옷차림에

마음을 두어야 하지 않나 생각한다

서늘할 때와 훈기가 돌 때

분명히 차람새를 달리 해야 할 것이라는 마음이 들고

그래야 생활이 되지 않나 여겨진다

아침 선득하더니 이제 따사롭다

사람들의 마음에도 훈기가 머물 듯하다

3월의 중순, 춘분을 향해 달려가는 시간

지열(地熱)을 느낄 수 있게

땅들이 말을 걸어온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6        
1 2 3 4 5 6 7 8 9 1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