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jk97224님의 블로그
https://blog.yes24.com/jk97224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jk97224
jk97224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6월 스타지수 : 별2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아파트생물학#북트리거#곽재식
2023 / 0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1 | 전체 873
2008-12-09 개설

전체보기
없는 이들을 위한 변호사 | 기본 카테고리 2023-03-30 23:27
https://blog.yes24.com/document/1778507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북클러버 리뷰 제출 참여

[도서]국선변호인이 만난 사람들

몬스테라 저
샘터 | 2023년 0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법원 앞 유스티티아 동상을 보면서 든 생각은 법 앞에선 만인이 동등해야한다는 것과 눈을 가리고 저울만으로 판결을 내리는 모습을 보면서 공정성에 대한 생각을 다시하게 되었다.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살면서 적게 가야할 곳이 법원, 경찰서, 병원이라는 말이 있다. 모든 것은 경험하되, 절대 법을 어겨서는 안 된다는 어른들의 당부가 있는 말이다.

힘이 있는 사람들은 김앤장이나 로펌의 변호사를 쓰겠지만, 힘이 없는 사람은 국선 변호인밖에 선임할 수 없다. 법의 사각지대에 놓인 사람들에게 무료 법률 서비스를 제공하며 그들의 억울함을 풀어주는 국선 변호인의 이야기를 들으면서 마음이 참 따뜻해지는 거 같았다. 예전 드라마를 보았을 때 국선 변호인에 대한 인식이 별로 좋지 않게 박혀 있었는데, 그런 나의 고정관념을 깨뜨려준 책이었다.

법원 앞 유스티티아 동상을 보면서 든 생각은 법 앞에선 만인이 동등해야한다는 것과 눈을 가리고 저울만으로 판결을 내리는 모습을 보면서 공정성에 대한 생각을 다시하게 되었다. 정말로 억울한 사람이 돈이 없어서 감옥에 가지 않아야하고, 정말로 벌을 받아야할 사람이 돈이 많다고 해서 벌을 받지 않았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어서였다. 

그러면서 이 책을 보면서 다양한 사람들의 삶이 나왔다. 삶의 절망과 희망의 마지막 순간에 국선 변호인을 만나 그래도 구제를 받거나 법의 도움을 받는 모습을 보면서 마음 한 켠이 찡해왔다. 

변호사들은 그 사건에 당사자가 아니기에 사건의 진실을 알기 어렵다. 단지 그들을 대변해서 그들의 억울함을 풀어줄 뿐. 

이 책을 읽으면서 다시금 ‘정의’를 생각해보게 되었다. 과연 우리 사회는 ‘정의’로운가. 그리고 나는 ‘정의’로운가. 그리고 그 ‘정의’는 무엇일까 생각해보게 되었다. 

아마도 세상이 정의롭지 못해도 국선 변호인들의 역할로 돈이 없는 사람이 억울한 누명을 받는 일은 없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하면서 이 책을 덮었다. 세상이 절망적일수록 작은 빛이 더 빛나는 법이니깐.

나는 이 책을 읽으면서 우리 나라에 국선 변호인들을 응원해주고 싶었다. 항상 약자 편에서 그들에게 법이 평등하다는 걸 보여주었으면 좋겠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