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애연아빠님의 블로그
https://blog.yes24.com/kim3649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뭘봐
애연아빠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9월 스타지수 : 별1,188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3 / 0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wkf qhrh rkqlske 
새로운 글
오늘 13 | 전체 98713
2010-08-24 개설

전체보기
채만식 레디메이드 인생 (근현대 한국문학 읽기 177) | 기본 카테고리 2023-06-04 11:29
https://blog.yes24.com/document/1807821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채만식 레디메이드 인생 (근현대 한국문학 읽기 177)

채만식 저
책다름 | 2020년 05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봄 하늘이 맑게 개었다. 햇볕이 살이 올라 포근히 온몸을 싸고돈다. 덕석같은 겨울외투를 벗어 버리고 말쑥말쑥하게 새로 지은 경쾌한 춘추복의 젊은이들이 봄볕처럼 명랑하게 오고가고 한다.
멋장이로 차린 여자들의 목도리가 나비같이 보드랍게 나부낀다. 그 오동보동한 비단 다리를 바라다 보노라니 P는 전에 먹던 치킨 카츠가 생각이 났다.
창을 활활 열어젖힌 전차 속의 봄 사람들을 보니 P도 전차를 잡아타고 교외나 나가고 싶었다. 그러나 크림맛을 못 본 지 몇 달이 된 낡은 구두, 구기적거린 양복바지, 양편 포둹이 오뉴월 쇠불알같이 축 처진 양복저고리, 땟국 묻은 와이샤쓰와 배배꼬인 넥타이, 엿장수가 이전어치 주마던 낡은 모자, 이렇게 아래로부터 훑어올려보며 생각하니 교외의 산보는커녕 얼핏 돌아가서 차라리 이불을 뒤쓰고 드러눕고만 싶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