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어제보다 나은 오늘을 기대하며.....
http://blog.yes24.com/laura76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삶의미소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9월 스타지수 : 별17,532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서평단 모집
독서습관캠페인
일상 한자락
일상의 독서
서평단 관련 책읽기
일상의 음악
서평단 당첨
시와 함께
미술과 함께
나의 리뷰
yes24 서평단 리뷰
개인 리뷰
출판사 리뷰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다가오는말들 나의문화유산답사기제주편감귤에디션 매순간흔들려도우아하게 언오소독스 사랑할수도미워할수도없을때인생은빛난다 있지만없는아이들 마른여자들 나의문화유산답사기제주편 돌하르방어디감수광 우사마린
2021 / 0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이웃블로그친구
출판사 친구들
최근 댓글
아핰핰학하하하, 삶의미소님 저 응팔 .. 
기분 좋은 나눔과 감사! 역시 멋진 .. 
좋은 인연을 만나 행복해 보입니다.^.. 
우헤헤..이쁜 사람은 이쁜거 보고 읽.. 
세아들들이.. 기뻐했겠어요.. 아... 
새로운 글

일상의 음악
별 헤는 밤 | 일상의 음악 2021-09-04 22:28
http://blog.yes24.com/document/1501746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별 헤는 밤

                                          윤동주

 

계절이 지난가는 하늘에는

가을로 가득 차 있습니다.

나는 아무 걱정도 없이

가을 속의 별들을 다 헤일 듯 합니다.

 

가슴속에 하나둘 새겨지는 별을

이제 다 못 헤는 것은

쉬이 아침이 아침이 오는 까닭이요,

내일 밤이 남은 까닭이요,

아직 나의 청춘이 다하지 않는 까닭입니다.

 

별 하나에 추억과

별 하나에 사랑과

별 하나에 쓸쓸함과

별 하나에 동경과

별 하나에 시와

별 하나에 어머니, 어머니

 


어머님, 나는 별 하나에 아름다운 말 한마디씩 불러봅니다. 소학교 때 책상을 같이 했던 아이들의 이름과, 패(佩), 경(鏡), 옥(玉) 이런 이국 소녀들의 이름과 벌써 아기 어머니 된 계집애들의 이름과, 가난한 이웃 사람들의 이름과, 비둘기, 강아지, 토끼, 노새, 노루, '프랑시스 잠' '라이너 마리아 릴케' 이런 시인들의 이름을 불러봅니다.
이네들은 너무나 멀리 있읍니다.

별이 아슬이 멀듯이,
어머님,

그리고 당신은 멀리 북간도에 게십니다.


나는 무엇인지 그리워

이 많은 별빛이 나린 언덕 위에

내 이름자를 써 보고,

흙으로 덮어 버리었습니다.


딴은 밤을 새워 우는 벌레는

부끄러운 이름을 슬퍼하는 까닭입니다.


그러나 겨울이 지나고 나의 별에도 봄이 오면

무덤 위에 파란 잔디가 피어나듯이

내 이름자 묻힌 언덕위에도

자랑처럼 풀이 무성할게외다.

 


몇 해전 영화 <동주>를 보고 그 여운이 쉽게 잊혀지지 않던 차에 우연히 듣게 된 이 곡은 

성악가 '김대영'이 윤동주 탄생 100주년을 기념하며 발표한 곡이다.

그 당시에 참 많이 듣던 곡이고 가을이면 생각나는 곡이다.

몇 일전 비내리던 날 라디오에서 이 곡이 나왔는데

역시나 가을의 정취를 더하는 곡이라는 생각이 든다.

 

출처 : 별 헤는 밤-베이스 김대영 Daeyoung Kim(Original ver.)  https://youtu.be/uDo3gXh3bk0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14)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2        
"다정한 봄에게" | 일상의 음악 2021-08-28 00:30
http://blog.yes24.com/document/1497491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얼마전 우연히 듣게 된 이 음악에 귀가 쫑긋해져서 

검색을 해서 찾게 된 온유의 <다정한 봄> 

온유가 누구지 다시 검색해보니 아이돌 그룹 샤이니의 멤버였다.

이 젊은이가 이런 음색을 가졌었단 말인가....

또 다시 검색해보니 솔로 앨범도 냈었고 OST도 제법 참여했었구나..

이 곡도 "너는 나의 봄"이라는 드라마의 OST 중 하나였다.

가을이 성큼 다가와서 그런지 요 몇일 이 곡을 반복해서 듣고있다.

이 곡의 감동을 더하려면 드라마도 봐야하나 .... 

난 서현진도 좋고 김동욱도 좋아하는데....

그래 언젠간 보자 ~~ 일단은 이 음악으로 심신을 더 달래보는 걸로^^

 

https://youtu.be/KpLvCNo79DA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1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5        
쇼팽의 [빗방울 전주곡] | 일상의 음악 2021-05-16 23:16
http://blog.yes24.com/document/1440177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쇼팽의 24개이 전주곡은 1835년에서 1839년 사이에 작곡된 24개의 전주곡 모음이다.

쇼팽은 바흐를 존경했고 평소 무대에 오르기 전 바흐의 24개의 전주곡과 푸가 중 한 곡을 연주하며 마음을 다스렸다고 한다. 바흐의 영향으로 그도 24개의 전주곡을 작곡했다.

이 24개의 전주곡 중 15번인 <빗방울 전주곡>이 가장 유명하다. 그 당시 평론가였던 한스 폰 뷜로는 쇼팽의 24개의 전주곡을 듣고 각각에 제목을 붙였다고 한다. 

곡 전반에 걸쳐 왼손이 규칙적으로 한 개의 음을 연주하는데, 이 소리가 빗방울이 떨어지는 소리와 꼭 닮았이고 이 규칙적인 빗방울 소리 위에서 오른손의 멜로디는 마치 구슬픈 노래를 부르는 듯 흘러가며 우리의 마음을 촉촉하게 적신다.

 

이 곡은 실제로 쇼팽이 연인 조르주 상드가 외출한 비오는 날에 그녀를 걱정하며 작곡했다고 한다. 결핵으로 건강하지 못했던 그가 연인 조르드 상드와 요양을 떠나 그녀에게 많은 의지를 하며 지냈는데 비오는 어느날 그녀의 귀가를 기다리며 '상드가 돌아오지 못하는 것이 아닐까?', '홀로 이곳에 남게 되는 건 아닐까?' 하는 생각과 함께 빗방울을 모티브로 자신의 감정을 곡으로 써내려가며 쇼팽이 가장 지쳐있던 시기, 연인을 걱정하는 마음으로 작곡되었다.

다정한 클래식

클래식 읽어주는 남자 저
초록비책공방 | 2021년 03월


쇼팽이 연인에게 얼마나 많은 의지를 하고 사랑했는지 그리고 그녀가 자기 곁으로 다시 돌아오지 못하면 어쩌나 하는 그런 걱정을 하며 작곡한 이 곡에서 그의 애절한 마음이 느껴진다. 비오는 풍경과 누군가에 대한 간절한 마음이 피아노 하나로도 이렇게 잘 표현 될 수 있음에 그리고 이런 사연을 알고나니 이 곡이 더 의미있게 느껴진다.

 

<출처 : Seong-Jin Cho ? Prelude in D flat major Op. 28 No. 15 (third stage)

http:// https://youtu.be/pCx5g4FnAXU >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12)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4        
비발디의 사계 | 일상의 음악 2021-04-03 23:54
http://blog.yes24.com/document/1412794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너무 흔하게 접하면서 오히려 그 작품성이 저하되는 게 아닌가란 생각이 드는 곡이

바로 비발디의 '사계' 인 것 같다.

나 또한 이 곡을 어디서나 쉽게 접해서 오히려 신비감이 없으니

딱히 일부러 찾아듣지 않았던 곡이기도 했다.

그런 내게 넷플릭스의 어느 드라마에서 막스 리히터가 '사계'를 재작곡한 곡을 듣는 순간

'사계'는 내게 예전의 그냥 흘려 듣던 사계가 아니라 새로운 느낌으로 다가와

이 원곡을  요즘은 하루에 한 번 이상은 듣게 되었다.

이렇게 좋았던 곡이었구나를 새삼 느끼던 와중에

클래식 이야기를 담은 책 속에 비발디의 이야기가 나오고

이 책에도 역시나 QR 코드로 유튜브에서 연주곡들을 들을 수 있는데

여기에 소개된 독일의 앙상블 '살뤼 살롱'의 파격적인 연주를 보았다.

웃음과 동시에 이 분들의 연주 실력이 보통이 아니기에

이런 포퍼먼스가 가능한 거구나 싶어 

감탄이 절로 나왔다. 

 

"연주자의 입장에서도 <사계>연주는 곤혼스러울 것이다. 나름의 독창적인 해석을 선보이는게 창조적인 음악가들의 소명이지만, 이미 너무 많은 해석이 있기 때문에 새로운 해석의 틈새가 거의 없는 것이다.~~ (중략)~~ 4명의 연주자가 비발디 음악을 코믹하게 연주하다가 중간 중간에 엉뚱한 소리, 가령 영화 <미션 임파서블>, 모차르트의 피아노 소나타 C 장조, 심지어 <서픈짜리 오페라>의 '맥 더 나이프' 주제까지 끼워 넣어서 청중들을 웃긴다. 청중들에게 친근하게 다가서기 위한 연주자들의 노력이 눈물겹게 느껴질 지경이다. 비발디의 협주곡은 너무나 친근하기 때문에 이렇게 파격적인 방식을 동원해야만 새로운 맛을 선사할 수 있는 게 현실이다." (p.20~21)

소설처럼 아름다운 클래식 이야기

이채훈 저
혜다 | 2020년 04월

(여름 3악장)

<출처 : Salut Salon "Wettstreit zu viert" | "Competitive Foursome"https://youtu.be/BKezUd_xw20 >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1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2        
Mascagni - Cavalleria rusticana: Intermezzo | 일상의 음악 2021-02-25 23:57
http://blog.yes24.com/document/1390962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모 드라마에서 잘~~ 생긴 송중기가 아주 폼나게 어느 이탈리아의 포도 농장에

복수를 하러 가며 배경음악으로  흘러나오는 곡. 오페라 카발레리아 루스카나의 간주곡.

대학생때 동아리 선배가 이 곡을 연주하던 모습에 넋놓고 봤었는데

전문 연주자는 아니었지만 그 선배가 들려줬던 이 곡에 대한 기억이

오래도록 남아있는 걸 보면 아마도 많이 부러웠던 것 같다.

음 ~~ 이 곡을 연주했던 선배는 여자다 ^^

그런데 멋진 송중기가 나오는 장면에  배경음악으로 깔린 이 음악이 

너무 반갑기도 하고 오랜만에 들었더니 더더 좋았다.

이 밤에 나는 이곡을 들으며 와인 한 잔에 얼굴은 불타는 고구마가 되어 

옛 추억을 떠올려 본다.

이 밤 이 곡과 함께 숙면을 취할 수 있겠다. 

 

 

영상은 2017년 G7정상회의 식전 행사에서 정명훈이 지휘한 영상이라고 한다.

<출처: Mascagni - Cavalleria rusticana: Intermezzo https://youtu.be/K8YXU0ZuE_k-

Kim Cul Deok>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4)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0        
1 2 3 4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
트랙백이 달린 글
내용이 없습니다.
스크랩이 많은 글
[서평단 모집]『조의 아이들』
[릴레이 인터뷰] 90번째 주인공 - '삶의..
[우수리뷰] 9월 3일 선정: 우수 리뷰에 ..
[번개 이벤트] 내가 읽고 싶은 오늘의 책!
[서평단 발표]『달콤한 복수 주식회사』
많이 본 글
오늘 1 | 전체 52241
2007-01-19 개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