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toyplus7님의 블로그
https://blog.yes24.com/toyplus7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toyplus7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6월 스타지수 : 별44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3 / 0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안녕하세요, 곽민철입니다. 무엇보.. 
저랑 같네요 저도 동주보고 팬 됐어요..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새로운 글
오늘 7 | 전체 28076
2007-01-19 개설

전체보기
초등 자본주의학교 1. 부와 금융 / 김상규 교수 | 기본 카테고리 2023-03-21 01:27
http://blog.yes24.com/document/1774039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초등 자본주의 학교 1 부와 금융

김상규 글
사람in | 2023년 03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화제가 되고 있는 드라마 <더글로리>에 보면(스포 아님) 재미있는 대사가 나온다.

"예솔아, 삼전이랑 카카오도 사놨어."

주식은 이제 어른뿐만 아니라 아이들에게도 가까이 다가온 투자 수단이란 뜻이다. 그만큼 아이들에게도 어릴 때부터 경제 금융교육이 필요하다는 것을 깨달았다.

<초등자본주의학교 1. 부와 금융>(김상규 교수 글 / 사람인 / 2023)을 보면 초등학생을 위한 금융 공부가 쉽게 설명되어 있다. 경제 활동이 어떻게 시작되었는지, 화폐가 어떻게 탄생했는지, 돈과 금융생활, 주식과 현명하게 돈 쓰는 방법까지 아이들에게 꼭 필요한 경제교육이 담겨 있었다.

 

지금 우리 시대에는 정보와 지식에 대한 욕구가 분출하고 있어요.

이것은 바로 정보 혁명과 지식 혁명을 탄생시켰습니다.

결국 희소성은 문며여 탄생의 궁극적 계기이며,

문명 발달의 원동력이지요.

이처럼 경제활동이란 한정된 자원을 많은 사람이 누릴 수 있게

한다는 점에서 어떤 마법보다 놀랍고 고마운 마법이랍니다.

희소성이 가치를 높인다는 경제활동의 근본 원리를 잘 알려주는 설명이다. 이 책은 비단 초등학생뿐만 아니라 경제가 어려운 어른들에게도 무척이나 유용한 책이다. 경제를 알고 싶지만 어디서부터 공부해야 할지 막막한 어른들과 아이들이 함께 읽으면 좋을 책이다.


 

흥미로웠던 점은, 세계 금융의 중심지인 월스트리트의 기원에 관한 내용이었다. 얼핏 알고 있던 지식을 이렇게 자세한 이야기로 들으니 더 재미있었다. 그리고 이내 고개가 끄덕여졌다.

<초등 자본주의학교>가 특별한 건, 어려울 수 있는 경제개념을 재미있는 동화를 예로 들어서 이해를 돕는 데 있다. 이론적으로 쉽게 설명을 들었더라도 막상 돌아서면 잊을 수 있는데, 동화라는 친근한 이야기를 통해 쉽게 기억하고 오래오래 간직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특히 허생전 등의 고전과 연결하여 옛이야기에 대해 관심을 갖게 만든 것도 긍정적인 효과라 할 수 있다.

 


 

어렸을 적부터 탈무드로 경제 교육을 시킨다는 유대인의 교육 방식이 눈에 띄었다. 그 결과, 지금 세계 경제를 주름잡는 거대한 부자 중에 유대인이 많이 탄생했다. <부자가 되기 위한 경제 교육 십계명>은 두고두고 아이들과 함께 되새길 내용이다.

 


 

부자가 되는 방법을 알려주는 부분은 엄마인 나에게도, 아이에게도 귀가 솔깃해지는 제목이었다. 부자가 되는 특별한 방법이랄 건 없다. 저축 먼저 하고, 기록하고, 아껴 쓰는 것이다. 모르는 게 아니지만 나이가 들수록 실천이 어렵기에 다시 한번 되새겨본다.

그동안 초등학교 3학년, 6학년 두 아이에게 지폐로 용돈을 주었다가 얼마 전에 토스 청소년 계좌를 개설하여 계좌 이체로 용돈을 주고 있다. 아이들 입장에서는 수시로 계좌 잔액과 이자, 지출 목록을 스마트폰으로 확인할 수 있어 돈을 쓸 때마다 다시 한번 생각해보게 된다고 한다. 아이들의 이름으로 주식 계좌를 몇 년 전에 개설해두고 삼전을 사두었고, 그 주식들이 잘 있는지 수시로 묻는 아이들을 보면 요즘 아이들에게 경제는 생각보다 훨씬 가까이에 있다.

초등학생들에게 경제를 어떻게 설명해야 하나, 어떻게 경제교육을 시작해야 하나 고민되는 부모라면 이 책을 쥐어주길 권한다.

 

 


출판사로부터 도서를 제공받아 작성한 리뷰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