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urlove님의 블로그
https://blog.yes24.com/urlove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urlove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6월 스타지수 : 별38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3 / 0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정성 어린 리뷰 잘 보고 갑니다 ^^ 
작가님이시자 독자님, 안녕하세요? 저.. 
잘 보고 갑닏자 
wkf qhrh rkqlsek 
공감합니다^^ 
새로운 글
오늘 12 | 전체 18951
2015-01-29 개설

전체보기
어서와 중학교는 처음이지? | 기본 카테고리 2023-04-02 16:28
https://blog.yes24.com/document/1779603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어서 와! 중학교는 처음이지?

최선경 저
미다스북스(리틀미다스) | 2023년 0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어서와 중학교는 처음이지 - 최선경

처음이다.
엄마라는 자리가 처음이고
학부모라는 자리도 처음이다
초등학생의 부모로 간신히 적응할만하니
어느새 큰아이가 중학교에 진학했다
초등학교와 같은 울타리안에서
건물만 바꾸어 가는거라
뭐 달라지는게 있겠나 했는데
달라진 느낌이 많이드는게 사실이다ㅋ
중학생이 된뒤 1개월여를 보내고 난 뒤의
그 느낌은 다행히도 두려움이라기 보다는
기대감인것이 사실..
어서와 중학교는 처음이지?
라는 새로운 환경에 대한 기대를 주는
제목의 책을 읽게 되니
아이의 중학생활에 대한 기대감이 커져간다


 

이책의 저자는 23년차 중학교 교사이자
청소년을 양육하고 있는 엄마이다.
사실 이책의 제목인
어서와! 중학교는 처음이지?
를 보고 어찌나 놀랐는지..
몇년전 내가 준비하던 책의 제목이
어서와 대안학교는 처음이지?
였기에ㅋㅋㅋ
왠지 더 정을 가지고 읽을수 있었다.

이 책은 중학교로 진학하는 아이를
두고있는 부모를 위해 쓴 책이다
중학생활을 앞두고 있는 아이들을
어떻게 도울것인지
성적과 생활 습관을 위해
어떤 부분을 신경써주어야할지
매파트파트가 좋은 정보로 가득한 책이다
특히 개인적으로 3,4장,
그중에서 4장이 너무나도 좋았다.
아이들이 기록을 통해
좋은 습관을 가질수 있도록 애쓰는
최선경 선생님이
우리 아이들이 다니는 학교에
오시믄 참 좋겠다는 생각도 하며
여러 꿀팁들을 노트에 정리해두었다

늘 자녀 곁에 있어 주는 것,
따뜻한 시선으로 바라보는 것,
끝까지 믿는 것,
이것이 내 자녀의 자존감을 기르는
가장 지혜로운 방법이다
p.61~2_어서와중학교는처음이지

학교 성적이 인생의 전부는 아니다.
그렇지만 공부를 잘하고 못하고를 떠나서,
최소한 자기앞에 주어진 일에
최선을 다하는 자세를
학교에서 익혀야 한다고 생각한다.
좀 듣기싫고 하기 싫더라도
학교에서 배우는 과목에
최소한의 관심을 가지고
수업 시간에 적극 참여하는 자세를 길렀을 때
사회에 나가서도 어떤 일이 주어져도
잘 해낼 수 있지 않겠는가.
p.84_어서와중학교는처음이지

미래는 과거로부터 오는것이다.
과거가 현재를 만들었고
현재가 미래를 만들기 때문이다.
미래로 가는길은 오래된 과거에 있다.
이것이 우리가 고전을 읽어야하는 이유다
p.161_어서와중학교는처음이지

학생들은 피드백을 주지 않으면
행동을 지속하지 않는다.
학생들과 뭔가하기로 했으면
반드시 지속적인 피드백을 줘야한다
p.187_어서와중학교는처음이지

작심삼일이 되지 않으려면
내가 왜 그 목표를 세우고 도달하려고 하는지
이유가 명확해야한다.
그 이유에 해당하는 것이 바로 핵심가치이다.
내가 왜 그 일을 하려고하는지를
명확하게 한다면 흔들릴 확률이 낮아진다
p.219_어서와중학교는처음이지

역시나 담임선생님과 상담을 하고 나니
아들한테 아는 척하고 싶은 마음이 올라온다.
하지만 그런마음을 스스로 가라앉히고
아들이 먼저 이야기를 꺼낼 때까지
믿고 기다리기로 한다.
진짜 큰 문제가 있으면
학교에서 먼저 연락이 오겠지라는 마음으로.
p.252_어서와중학교는처음이지

책을 읽는 일주일 내내 참 좋았던 독서였다.
무엇보다 공감이 많이되었다
올해 중학생이 된 딸아이와
연년생으로 내년에 중학생이될 아들녀석을
떠올리며 읽다보니
좀더 느긋해졌다고 할까?

자녀가 중학교 입학을 앞두고있다면
혹은 이제 중1이 되어
바뀐 아이의 상황을 이해하고 싶은 부모라면
꼭 읽어보길 추천한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