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FOCUSED
http://blog.yes24.com/kiyukk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전체보기
수런수런한 위로, 혼자가 아니야 | 기본 카테고리 2022-06-25 15:28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647286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수런수런 숲 이야기

고데마리 루이 글/오사다 게이코 그림/고향옥 역
양철북 | 2022년 06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엄마와 아빠가 싸우던 모습과 금방이라도 울음을 터뜨릴 것 같은 엄마 얼굴을 떠올릴 때마다 내 마음의 숲속에서는 낙엽이 흩날린다.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오전부터 독살 추리소설과 동물권에 관한 책을 읽고 팽팽해진 뇌파(?)를 느슨하게 풀어보려 산책을 갈까 했더니 자외선 수치가... 저녁 약속도 있으니 토요일 오후에는 집에 머물며 숲 이야기를 펼쳐 본다.

 

수런수런이란 표현이 의미는 알 듯하면서도 낯설다사전을 찾아보니 에 이야기는 수런수런해야겠다는 납득이 간다여러 존재들이 한데 모여서 얘기를 나누는 웅성거림이니까숲은 다양성이 클수록 건강하다고 한다.

 

10살에 엄마와 떨어져서 혼자가 된불안한 아이가 느끼는 감정을 다 받아들이고 위로의 말은 자연스럽게숲답게 건네는 풍경이 부럽고 안심이 된다흙의 기분 좋은 서늘함도 숲의 향기도 부드러운 바람도 그립다나갈 걸 그랬나.

 

나처럼 선택의 여지가 있는 사람에게는 아주 크고 어려운 문제가 아닐 지도 모르지만마이처럼 내가 영향을 미치는 못하는 상황혹은 소중한 양육자가 부재한 상황이라면그 마음의 부침이 불안이 쓸쓸함이 얼마나 진하고 깊을까.

 

엄마와 아빠가 싸우던 모습과 금방이라도 울음을 터뜨릴 것 같은 엄마 얼굴을 떠올릴 때마다 내 마음의 숲속에서는 낙엽이 흩날린다몰아치는 찬바람이 나뭇잎을 우수수 떨어뜨린다그 바람은 얼음처럼 차갑다지금은 여름인데.”

 

나는 이제 자신의 노화를 준비해야 하는 나이임에도 고령의 부모님과의 갑작스런 이별이 두렵다어릴 적에도 문득 이별을 생각하면 막막하고 슬퍼서 울기도 했다세대 불문 아이들에게 양육자가 사라지는 상상은 가장 무서운 일일 지도 모른다물론 가정폭력과 학대가 발생하는 가족 관계는 분리가 꼭 필요하다.

 

갈등의 원인이 어느 가정에나 있을 법해서 현실적인 상상을 해본다가족과 일 중에서 선택에 몰리는 상황... 어리지만 실은 참 많은 것을 다 알고 있는 아이의 불안...

 

마이가 여행을 떠나게 되어 나는 상징으로나마 참 멋진 설정이라고 생각한다실제 여행을 떠나든 관계의 분리와 성장이 혼자하는 여행으로 상징되는 것이든마이에게는 피해갈 수 없는 여정일 것이다현실의 누구에게나 환상적인 환경에 살고 있는 고모가 없다는 것이 아쉬울 뿐.

 

거기가 어디든 이런 다정한 숲수런수런 숲이 있으면 좋겠다인간이 조성한 공원의 숲이라 할지라도 바람은 불어 올 것이고 가만히 시간을 보내는 것으로 마음은 차분해질 수도 있으니까.

 

네가 느끼는 모든 것이 당연한 것이라고 말해주는 고모는 옛날 동화 속 착한 마녀와도 같다마이는 그 말에 마음이 놓여 한 가득 고인 눈물을 쏟아낼 수 있으니까그만큼 가벼워진 마이는 그만큼 위로로 채워질 것이다.

 

마이의 말처럼 이해하게 되었다고 해도 계속 슬프다그건 어쩔 수 없지만... 내 아픔에만 골몰했던 마음을 들어 올려 다른 사람들을 보는 전환은 정말 중요하다나를 걱정해주는 이해하려 애쓰는 소중한 사람들나와 같고도 다른 안타까운 사정이 있는 친구들... 심지어 아기 사슴에게도 사정은 있다.

 







 

사랑은 실증할 방법이 없지만 확실하게 느끼고 기억하는 관계의 핵심이고 존재를 받치는 힘이다아이들은 부모가 준 선물은 모두 잊어버려도 사랑받았는지 아닌지는 누구나 구분할 수 있다그러니 표현도 대화도 아끼지 말자.

 

수런수런수런수런... 숲처럼 사람처럼 서로를 이해하기 위한 위로하기 위한 말을 나누자.

 

마이의 상처가 잘 아물기를 바라며성장을 응원하며 우리 집 11살 꼬꼬맹이의 마음을 헤아려보려 한다얼마나 부침이 많을까고민이 많을까때론 버거울까문득 슬플까...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kiyukk
My main focus is to remain focused.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8월 스타지수 : 별5,883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크리스퍼드래곤레시피 크리스퍼드래곤서평 폴뇌풀러 줄리뇌플러 양송희 저질러야시작되니까 에세이 시크릿하우스 축구 정지현
2022 / 0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트랙백이 달린 글
내용이 없습니다.
스크랩이 많은 글
내용이 없습니다.
많이 본 글
오늘 9 | 전체 12330
2021-06-21 개설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